여백
> NEWS > 소비자
신세계면세점, 명품 ‘특급배송 서비스’ 도입현금·귀중품 수송 전문업체 ‘발렉스(VALEX)’서 배송
▲ 신세계면세점이 프리미엄 배송 서비스 ‘발렉스(VALEX)’ 를 명품 배송에 도입한다고 15일 밝혔다. 출처=신세계면세점

[이코노믹리뷰=편은지 기자] 신세계면세점이 프리미엄 배송 서비스 ‘발렉스(VALEX)’ 를 명품 배송에 도입한다고 15일 밝혔다.

신세계면세점은 언택트(비대면) 명품 소비 확산 추세에 맞춰 ‘발렉스(VALEX)’ 프리미엄 배송서비스를 도입했다. 고객들이 실질적으로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차별화에 나서겠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쓱스페셜에서 500만 원 이상의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프리미엄 배송 서비스 ‘발렉스’를 통해 제품을 인도한다. 발렉스는 현금 수송 및 귀중품 배송 전문 업체로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제품 배송으로 잘 알려져있다.

일반 택배 배송과는 달리 업체의 보안 직원이 직접 매장을 방문해 제품을 수령하고, 주문자가 원하는 시간대에 직접 전달한다. 차량 내부에 전용 금고, 폐쇄회로(CCTV),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 추적기, 경보기 등이 설치돼 있어 분실 등의 걱정 없이 제품을 배송할 수 있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신세계면세점은 고객들에게 단순히 제품을 배송하는 것이 아니라 구매한 명품의 가치와 격(格)이 함께 전달될 수 있도록 세심한 부분까지 살폈다”며 “향후에도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편은지 기자  |  silver@econovill.com  |  승인 2020.09.15  13:24:33
편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편은지, #인도, #프리미엄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