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남이성이 부른다면..클룩으로비대면 입장 솔루션

[이코노믹리뷰=최진홍 기자] 글로벌 최대 자유여행 액티비티 플랫폼 클룩(KLOOK)이 국내 대표적 관광지 남이섬을 더욱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비대면 입장 솔루션을 제공했다고 15일 밝혔다.

남이섬은 메타세콰이어길, 연인의 숲 등 총 14만평의 광활한 자연생태문화를 즐길 수 있는 국내 대표적 관광지다.

▲ 출처=클룩

클룩이 제공한 디지털 솔루션은 모바일로 간편하게 비대면 입장이 가능하다. 입국심사대에서 클룩 모바일 바우처를 간편하게 스캔한 후 바로 페리를 탑승하면 된다. 또한 입장권은 물론 내부 카페나 레스토랑과 같은 식음료, 전기자전거를 사용할 수 있어 새로운 디지털화폐의 역할도 수행한다.

클룩 이철웅 한국 사업개발팀(BD) 디렉터는 “클룩의 모바일 솔루션으로 ‘나미나라공화국’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기여하게 되여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하며 “사계절의 색다른 매력을 즐길 수 있는14만평의 드넓은 자연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면서 더욱 안전하게 힐링의 시간을 즐기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최진홍 기자  |  rgdsz@econovill.com  |  승인 2020.09.15  09:53:34
최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진홍, #한국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