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금융
BNK경남銀, 경영전략회의에 연극이 나온 까닭지점과 지점장 일상 담은 깜짝 연극으로 현실성↑
▲ 하반기 경영전략회의에서 ‘경남은행 지점장으로 산다는 것’이라는 제목의 소시오드라마가 진행되고 있다. 출처=BNK경남은행

[이코노믹리뷰=황대영 기자] BNK경남은행이 딱딱한 경영전략회의에 일상적인 생활을 담은 연극을 깜짝 연출해 임직원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BNK경남은행은 지난 17일 창신대학교(창원) 대강당에서 ‘2020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행사 전후로 방역을 실시하였으며 QR코드를 통한 전자출입 명부와 마스크 쓰기는 물론 앞ㆍ뒤 좌석 띄어 앉기, 행사당일 입장 임직원들에 대한 개인방역을 위해 게이트형 개인소독부스와 열화상 카메라 설치, 행사장 곳곳에 열체크기와 손소독제를 비치하는 등 예방수칙 준수를 위해 노력을 기울였다.

이날 경영전략회의는 상반기 우수한 성과를 거둔 부점에 대해 시상식을 갖고 경영전략그룹장의 상반기 실적 및 하반기 추진전략 발표까지는 여느 때와 다름없이 진행됐다.

그러나 2부 행사에 들어서자 전문MC가 등장해 경남은행 50주년을 축하하는 입담을 선보이며 50년 역사를 추억하는 퀴즈를 진행하는 등 깜짝 이벤트를 실시했다.

통상 각 그룹장의 상반기 실적리뷰에 이어 하반기 전략발표 및 토론으로 진행되던 딱딱한 전략회의 분위기를 예상하고 참석한 부점장들은 전문MC의 등장에 어리둥절 하였으나 재치 있는 입담에 함께 호응하며 프로그램을 즐겼다.

이어 조명이 꺼지고 극을 알리는 징 소리와 함께 커튼이 올라가면서 은행 창구가 나타나고 ‘경남은행 지점장으로 산다는 것’이라는 제목의 TV드라마 ‘시그널’을 모티브로 한 소시오드라마 연극이 시작됐다.

극중 홍지점장은 최근 지점의 일상 속에서 발생할 수 있는 실적문제, 소통문제, 세대간의 갈등, 직원간 갈등 문제 등 어려움에 직면하게 되는데 우연히 20년전 과거의 자신과 무전을 하게 되고 행원시절 자신이 꿈꿔왔던 지점장의 모습을 떠올리게 되면서 권위적이고 실적으로 직원들을 다그치는 지금 자신의 모습을 내려 놓게 된다.

이후 자신의 모습이 변하면서 직면한 문제들을 하나하나 해결해 나아간다는 내용으로 지점장들의 공감을 이끌어 냈다.

드라마가 끝나는 무렵 경남은행 지점장들의 실제 일상으로 구성된 영상이 상영되었는데 초임, 여성, 최고참 지점장 등 다양한 지점장들의 일상속 직원간 소통을 위한 노력, 영업현장, 지점장으로서의 생각 등의 인터뷰를 리얼다큐멘터리 형식으로 보여주며 잔잔한 감동을 줬다.

이번 경영전략회의 2부 순서는 사전 예고 없이 당일 깜짝 이벤트로 진행돼 지점장들에게 뜻밖의 재미와 감동을 주는 등 지점장들의 큰 호응을 얻었으며 몇몇 부점장들은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경영전략회의의 마지막 순서로 나선 황윤철 은행장은 “올해 창립50주년을 맞이하였으나 코로나19로 제대로 된 임직원 축하행사를 하지 못했다. 현장에서 고생하는 부점장들과 색다른 방법으로 소통하기 위해 이번 경영전략회의를 마련했다” 며 전략회의 개최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또한 “상반기 주요경영지표를 초과 달성하고 특히 창립50주년을 축하하듯이 자산50조를 달성했다” 면서 부점장들을 격려하고 노고를 치하했다.

행사가 모두 끝나고 회의에 참석한 부점장들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반기를 보냈는데 생각지 못한 깜짝 이벤트로 경영전략회의가 진행돼 그 동안의 코로나19로 인해 쌓였던 피로감을 털어내는 힐링의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는 반응을 보였다.

특히 드라마와 리얼다큐 영상을 통해 ‘직원들이 볼 때 자신이 어떤 지점장인지를 돌아보는 계기가 됐다’, ‘과거의 실적 리뷰 중심의 회의보다 더 많은 교훈과 메시지를 받았다’, ‘회의 후 긴 여운과 울림이 있다’ 등 다양한 반응들을 보였다.

소시오드라마 연극은 공연기획사 ‘아이콘컴퍼니’에서 맡았다. 경남은행의 하반기 경영전략회의는 실적만을 강조하는 전략회의의 틀을 과감하게 벗어나 부점장들의 사기진작을 위해 새로운 시도를 했다는 점에서 눈길을 끌었다.

황대영 기자  |  hdy@econovill.com  |  승인 2020.07.19  12:18:59
황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황대영, #창원, #실적, #전략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