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중국, 홍콩 국가보안법 직접 제정하나홍콩 입법회 거치지 않을 듯

[이코노믹리뷰=최지웅 기자] 중국이 22일 개막한 전국인민대표대회를 통해 홍콩의 국가보안법 제정을 위한 결의안을 제출할 것으로 보인다. 홍콩 야권과 민주화 진영의 격렬한 반발이 불가피하다는 말이 나온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홍콩 사정에 밝은 베이징 소식통을 인용, 중국이 전인대를 통해 홍콩의 국가보안법 제정을 위한 결의안이 통과될 것이라 보도했다.

중국이 홍콩과의 관계설정을 두고 일국양제(一國兩制)를 인정, 일정한 자치권을 보장하고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다소 파격적인 일이다. 특히 홍콩 입법회를 거치지 않고 중국 당국이 직접 홍콩 국가보안법을 제정한다는 것은 이례적인 일로 평가된다.

▲ 호옹 민주화 시위. 출처=뉴시스

당장 지난해 홍콩 민주화 시위가 엄청난 국제적 파급효과를 낳은 가운데, 중국이 홍콩에 대한 직접적인 개입 의지를 보였다는 분석이 나온다. 나아가 이를 기점으로 가뜩이나 코로나19 책임공방을 벌이고 있는 미국과의 충돌이 격화될 것이라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한편 SCMP에 따르면 이번 홍콩 국가보안법 제정 결의안은 전적으로 전인대가 책임을 지는 구조며 22일 오후 정식으로 제출, 대표들이 표결로 통과시킬 것으로 예상했다.

최지웅 기자  |  jway0910@econovill.com  |  승인 2020.05.21  21:38:09
최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지웅, #미국, #중국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