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주식
거래소, 코스피200 섹터 총수익지수 11종 발표
▲ 출처=한국거래소

[이코노믹리뷰=장서윤 기자] 한국거래소는 배당투자 확대에 따른 총수익지수에 대한 시장의 관심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코스피200 섹터 총수익지수 11종을 오는 27일에 발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 지수는 11개 코스피200 섹터지수에 대한 총수익지수로, 배당소득이 모두 기존 구성종목에 재투자되는 것을 가정해 배당수익률이 가산된 총수익률로 지수가 산출된다.

예를 들어 배당수익률의 복리효과로 가격지수(PR) 대비 총수익지수의 초과수익률이 증가하면서 코스피200 정보기술 총수익지수의 경우 2011년 이후 2019년말까지 16.26%p의 초과수익률을 시현했다.

배당금에 대한 자동 재투자 및 이로 인한 세금 이연효과 등으로 외국인 투자자 중심으로 TR ETF 수요가 증가해 최근 코로나 19 사태로 한국 주식을 매도하고 있는 외국인들도 TR 상품에는 순매수 규모가 확대되는 추세다.

향후 배당규모는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총수익지수의 초과수익률은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거래소 관계자는 “다양한 총수익지수 라인업을 갖추면서 총수익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ETF 상품이 다양해질 것이고, 이를 통해 관련 시장이 활성화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장서윤 기자  |  jsy09190@econovill.com  |  승인 2020.04.22  09:22:08
장서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장서윤, #한국, #코스피, #한국거래소, #거래소, #투자, #매수, #매도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