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기업 소식
오만철 세종대 겸임교수, 미국서 도자회화전 개최캘리포니아 아트플러스 갤러리서 4월 14일까지…도자회화 작품으로 한국문화 전파
▲ 오만철 세종대학교 융합예술대학원 포슬린학과 겸임교수(왼쪽에서 세번째). 출처= 세종대학교

[이코노믹리뷰=최동훈 기자] 세종대학교는 융합예술대학원 포슬린학과의 오만철 겸임교수가 미국 캘리포니아 아트플러스 갤러리에서 내달 14일까지 두 달 간 도자회화 특별개인전을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오만철 교수는 도자기와 회화를 결합한 예술 분야인 ‘도자회화’의 전문가로 국내 미술계에서 꼽힌다.

오 교수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한국 유물인 달항아리를 모티브로 제작한 도자회화 20여점을 선보인다. 오 교수는 전시작에 영구적인 색감을 특징으로 한 조선시대 절제미를 표현하는데 주력했다.

오 교수는 “이번 특별전을 통해 한국 문화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릴 수 있어 기쁘다”며 “도자회화가 한류 문화의 기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최동훈 기자  |  cdhz@econovill.com  |  승인 2020.03.26  08:08:16
최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동훈, #미국, #한국, #세종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