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Daily 뉴스브리핑
경제 바로 보기 ‘직시’ (2020년 2월 28일자)

<세계에 한 발 다가서는 오늘의 경제 뉴스>

뉴욕증시 대폭락. 캘리포니아 코로나 감염원 확인 안 된 확진자 발생으로 지역사회 전파 우려 폭증+MS 코로나로 공급망 혼란 매출 충격 경고 등 기업이익 격감+글로벌 경제 충격 가시화 전망 잇따르며 투매. 다우 4.4% S&P 4.4% 나스닥 4.6% 폭락, 유로스탁지수 3.40, 독일닥스 3.19%, 프랑스 3.32% 폭락. 증시 일주일새 10% 이상 급락하며 조정 장세 진입. 국채금리 10년물(1.296%), 30년물(1.782%) 또 사상 최저치. 국제유가 WTI 배럴당 3.4% 급락 47.09달러 후퇴.

이날 주목해야 하는 2개의 보고서. 뱅크오브아메리카(BOA) 세계 경제 금융위기 이후 최악 상황 경고. 올해 세계경제 성장률 2.8%로 하향전망, 2009년 이후 첫 3% 이하. 코로나 쇼크+미·중 무역 전쟁+정치적 불확실성+일본 및 남미 경기둔화 등 원인. 중국 올해 경제 성장률 지난해 5.9%보다 내린 5.2% 전망. 중국 제외 세계 GDP 2.2%로 세계 경기침체 이후 가장 낮은 수준 예측.

골드만삭스 코로나 여파 올해 미국 기업 순익 증가율 제로(0%) 경고. 올해 미국 기업 주당순이익(EPS) 전망치 기존 174달러서 165달러로 하향 조정. 순익 증가율이 0%가 되는 것이라고 설명. 올해 상반기 S&P500 지수 포함 기업의 순익 감소 예상. "팬데믹 될 경우 S&P500 기업 순익 올해 13% 감소 전망. S&P500지수가 단기간 2,900까지 하락 이후 회복할 것으로 전망. 미 국채 10년물 금리도 1% 아래까지 하락할 것이라고 덧붙여..

이탈리아 확진자 급증 등 유럽 확산세, 남미도 확진자 출현. 미국 지역사회 전파 우려 마이크 펜스 부통령 코로나 대응 총괄 책임자로 데스크 포스팀 구성 등 코로나 악화 가속 글로벌 경제 긴박감 증폭 글로벌 중앙은행들 금리 인하 등 경기 부양 본격화되나. 찰스 에반스 시카고 연은총재 27일 "코로나 모니터리중 필요성 보인다면 정책 조정 고려" 캐빈 워시 전 연준이사 "팬데믹 대비 연준 전 세계 중앙은행과 함께 즉각적 조치 나서야" 긴급조치 촉구.

※ 본 브리핑은 월요일~금요일 아침 7시에 뉴스레터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이름과 이메일 주소를 jebo@econovill.com 으로 보내주시면 이메일로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이코노믹리뷰가 주목한 오늘의 승부 기사>

[IT큐레이션] 지금 국내 모빌리티 업계에서는 개싸움이 벌어지고 있다

[코로나19] 코로나 앞 '노심초사' 서울 정비사업 ②

‘보릿고개’ 정유업계, 코로나19에 불황 깊어지나

코로나가 바꾼 일상...‘라면’ 먹고 ‘커피’ 안마시고

현대차, ‘고성능 N’으로 그리는 비전은

LG전자, 스마트폰 ‘볼륨 확장’ 전략 탄력 받나

삼성전자, 조용한 갤럭시S20 개통일…'울트라'만 품귀

외인 4거래일간 2.8조 폭풍매도...언제 돌아올까

임관호 기자  |  limgh@econovill.com  |  승인 2020.02.28  09:09:26
임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임관호, #연준, #일본, #미국, #중국, #프랑스, #이탈리아, #유럽, #독일, #서울, #국제유가, #WTI, #다우, #나스닥, #골드만삭스, #금융위, #삼성전자, #LG전자, #전략, #매도, #하향, #정비사업, #현대차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