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뉴링크, 비크립토와 맞손…블록체인 프로젝트 발굴·육성기술 및 비즈니스 검증 후 실무지원
▲ 사진=뉴링크

[이코노믹리뷰=황대영 기자] 암호화폐 거래소 캐셔레스트를 운영하는 뉴링크는 크립토 전략 컨설팅 기업 비크립토와 유망 블록체인 프로젝트의 발굴 및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유망 프로젝트를 발굴하고 육성하는데 힘을 쏟을 계획이다. 기술 및 비즈니스에 대한 검증을 거쳐 우수한 프로젝트를 선별하고 크립토 경영 전략, 토큰 이코노미 설계 등 실무적인 지원으로 프로젝트의 가치를 높여 건강한 블록체인 생태계를 구축한다는 게 이번 업무협약의 주요 골자이다.

비크립토는 블록체인 사업이나 토큰 이코노미를 도입하는 기업에 크립토 경영 전략과 토큰 이코노미 설계를 자문하는 크립토 전략 컨설팅 기업이다. 추상적이고 난해한 백서와 기술적 환상에서 벗어나 창업가 및 기업가들이 실용적이고 효율적인 경영 전략과 토큰 이코노미를 통해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하고 지속적으로 성장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캐셔레스트는 원화, 테더 마켓과 함께 트론 마켓을 운영하고 있으며 한 번도 해킹을 당하지 않은 강력한 보안 기술력과 자금세탁방지 솔루션으로 안전한 거래 환경을 구축하고 있다. 아울러 편의점 입금, 간편입금 등 이용자의 편의를 위한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7월 블록체인 금융 플랫폼으로의 도약을 선언하고 P2P 암호화폐 렌딩 중개 서비스 '코인리스'와 독자적으로 개발한 결제 솔루션 '캡페이' 등 다양한 금융 상품을 선보였다. 올해 역시 새로운 금융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준비하고 있으며 지역화폐의 지원 및 컨설팅 등 다양한 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김문수 비크립토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우수한 상품과 비즈니스 모델을 보유한 프로젝트를 함께 발굴하고자 노력할 것”이라며 “유망한 프로젝트를 블록체인 생태계에 안착시키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원준 뉴링크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은 유망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에 대한 부정적인 이미지를 개선하고 건강한 블록체인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고 설명하며 “실생활에 스며들고 있는 블록체인 기술이 안정적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황대영 기자  |  hdy@econovill.com  |  승인 2020.02.13  19:07:59
황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황대영, #거래소, #전략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