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BIO
메디포스트 '카티스템', 적응증 확대 위한 임상 3상 돌입발목 거골 연골/골연골 결손 치료 임상 3상 승인
   
▲줄기세포치료제 카티스템이 적응증 확대를 위한 임상시험에 돌입한다. 출처=메디포스트

[이코노믹리뷰=최지웅 기자] 메디포스트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줄기세포치료제 '카티스템'의 발목 관절 거골 연골 및 골연골 결손 환자에 대한 임상 3상을 승인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임상시험은 다기관, 단일눈가림, 층화 무작위배정 방식으로 진행된다. 총 100명의 환자를 일대일로 무작위 배정해 미세천공술 단독적용 대조군과 미세천공술에 카티스템을 추가 적용한 시험군을 비교한다. 48주의 관찰기간을 거쳐 카티스템의 유효성 및 안전성을 평가할 예정이다.

아울러 메디포스트는 임상시험의 효과적 진행을 위해 SK바이오랜드에 임상시험권을 양도할 계획이다. 앞서 양사는 지난해 12월 31일 '발목관절 적응증 카티스템의 국내 독점판매권 부여' 계약을 체결하며 이 같은 내용을 결정한 바 있다.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현재의 수술 치료는 발목뼈인 거골의 연골 손상에 대해 제한적 효과만 있을 뿐 장기적 예후는 좋지 않은 상황”이라며, “지난 7년여간 축적한 데이터를 통해 신뢰를 확보한 카티스템을 투여함으로써 연골재생 등 치료 효과를 개선하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지웅 기자  |  jway0910@econovill.com  |  승인 2019.12.03  17:45:41
최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지웅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