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기업 소식
신한은행, ‘Good Time 영업점 방문예약 서비스 확대 시행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방문을 예약해 보다 편리한 은행 상담 업무 가능
   

[이코노믹리뷰=강민성 기자] 신한은행은 시범 운영 중이던 ‘Good Time 영업점 방문예약 서비스’를 전국 단위로 확대해 8일부터 238개 영업점에서 운영한다고 밝혔다.

‘영업점 방문예약 서비스’는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방문을 예약해서 편리하게 상담 받을 수 있는 서비스로 7월부터 41개 영업점에서 시범 운영한 결과 이용 고객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영업점 방문 예약은 신한 쏠(SOL) 앱을 통해 24시간, 365일 언제든 직접 신청이 가능하고 영업점이나 고객상담센터를 통해서도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어 짧은 시간에 성공적으로 정착했다.

이와 함께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과 거래패턴에 맞춰 업무시간을 유연하게 적용하는‘Good Time Bank’ 서비스도 전국 10개 내외 영업점으로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다양한 지역에서 영업점 업무시간이 유연하게 운영되는 만큼 보다 많은 고객이 편리하게 영업점을 방문해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

또한 지점을 방문한 고객이 대기표를 발권하면서 원하는 업무를 선택하면 신한 쏠(SOL) 앱을 통해 예상 대기시간을 알려주는 ‘대기 알림 프로세스’도 12월에 선보일 예정이다. 이 서비스를 통해 고객이 대기시간을 예상하며 시간을 보다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 최우선이라는 중요한 가치를 현장에서 실현하고자 영업점 업무 환경을 고객 중심으로 다양한 방법으로 개선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민성 기자  |  kms@econovill.com  |  승인 2019.11.08  10:49:53
강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강민성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