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 엔터테인
김혜림, 아직도 미혼인 이유?
▲ ⓒ.SBS 방송화면 캡처

[이코노믹리뷰=김윤정 기자] 김혜림이 미혼으로 지내야 했던 이유를 밝혔다.

김혜림은 어머니 병간호를 위해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하지만 나이가 들며 이혼설 등과 같은 루머에 시달린 바 있다.


이에 대해 김혜림은 한 인터뷰에서 "항상 일과 사랑을 구분하는 성격으로 노래하다 공 튀기듯 사랑을 찾아가며 항상 사랑을 품고 산다"면서 "무슨 일을 하든지 동시에 하는 일을 못 한다. 그래서 결혼도 하지 않는다"며 이유를 밝혔다.

올해 52세인 김혜림은 1988년 '젊음의 행진' 전속 아이돌 그룹 '통나이크'로 데뷔했다.

이후 '디디디', '이젠 떠나볼까', '날 위한 이별' 등 히트곡으로 큰 인기를 끌었고, 2007년 트로트 가수로 전향해 활동한 바 있다.


김윤정 기자  |  expert@econovill.com  |  승인 2019.10.15  23:51:40
김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김윤정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