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LG전자, 스마트폰 OS '안드로이드 10' 연내 탑재LG G8 씽큐 시작부터 LG V50 씽큐까지 대상 기종 확대
▲ 안드로이드 10을 탑재하는 LG 스마트폰. 출처=LG전자

[이코노믹리뷰=황대영 기자] LG전자가 구글 최신 OS(운영체제) '안드로이드 10'과 함께 보다 직관적으로 바뀐 스마트폰 새 UI(유저인터페이스)를 배포한다.

LG전자는 이달 내 고객들이 '안드로이드 10'을 미리 경험해볼 수 있도록 하는 'LG OS 프리뷰 프로그램'을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LG G8 씽큐를 시작으로 내달에는 LG V50 씽큐로 대상 기종을 확대한다.

안드로이드 10은 △화면을 옆으로 밀거나 위로 올리는 동작만으로 홈 이동, 앱 전환 등이 가능한 '풀 제스쳐 네비에기션' △눈의 피로도를 낮추고 배터리 사용량도 절약해주는 '다크 모드' 등을 새롭게 적용했다. 또 고객이 개별 앱 사용권한을 다시 설정할 수 있도록 하는 등 보안성도 강화했다.

LG전자는 최신 UI 업데이트도 함께 진행한다. 새 UI는 △메뉴 탭, 팝업 등을 화면 아래쪽에 배치한 '하단 조작구조' △단수하고 직관적인 '카드타입 메뉴' △사용자 조작에 따라 화면을 맞춤형으로 표시하는 '반응형 메뉴' △각종 앱을 작은 화면으로 보여주는 '팝업 윈도우' 등이 특징이다.

LG전자는 지난 11일 국내 출시한 LG V50S 씽큐에 새 UI를 처음 적용한 바 있다. 이번 LG G8 씽큐와 LG V50 씽큐를 시작으로 기존 제품에도 순차 적용해 나갈 계획이다.

LG 스마트폰 최신 UI와 안드로이드 10을 체험하고자 하는 고객들은 LG 스마트폰이 기본 탑재하고 있는 '퀵 헬프' 앱에 들어가 신청하면 된다. 업데이트는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OTA)' 방식으로 이뤄진다.

또 체험 고객들은 퀵 헬프 앱 게시판을 통해 자유롭게 의견을 제시할 수 있다. LG전자는 연내 진행할 예정인 정식 OS 업그레이드에 고객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LG전자는 지난해 4월 개소한 SW업그레이드센터를 통해 스마트폰 고객들의 신뢰회복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센터는 OS 업그레이드, 보안패치, SW밸류업 등을 제공한다.

지난 7월에는 재작년 출시한 LG V30와 LG V30S ThinQ에 고객 편의를 높이는 최신 기능을 대거 추가한 바 있다. LG Q시리즈, LG X시리즈 등 중가대와 실속형 제품군도 연내 업그레이드를 앞두고 있다.

또 A/S로는 국내 스마트폰 제조사 가운데 유일하게 정식으로 '찾아가는 스마트폰 서비스'까지 진행하며, LG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고객들에게 소프트웨어뿐 아니라 하드웨어까지 이르는 안정적인 사후지원에 힘쓰고 있다.

이석수 LG전자 SW업그레이드센터장 상무는 “꾸준하고 안정적인 사후지원을 제공하며 LG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고객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대영 기자  |  hdy@econovill.com  |  승인 2019.10.15  12:00:00
황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황대영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