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 엔터테인
박정현 샹들리에, 완벽 무대 비결은? "타고났다"
   
▲ ⓒ.JTBC 방송화면 캡처

[이코노믹리뷰=김윤정 기자] 박정현 샹들리에 무대가 감동을 자아냈다.

베르나 에르베 광장에서 '샹들리에'를 열창한 박정현은 베로나 시민들은 물론 프로그램을 시청하던 누리꾼들까지 감동하게 만들었다. 

박정현이 오랜 기간 노래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는 비결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앞서 한 프로그램에서 박정현은 "나는 목을 푸는 방법이 많다. 이렇게 목을 풀고 나면 무한정으로 노래를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에 하림은 "목을 타고 난 것이다. 프레디 머큐리처럼"이라고 이야기했고, 박정현은 "그건 아니지만 이제는 4일 연속으로 공연을 해도 목이 쉬질 않는다. 어떤 곡은 두성으로, 어떤 곡은 흉성으로… 이렇게 리소스를 나눈다. 그리고 목이 아프다 싶으면 비음을 쓴다. 계속 연습을 하다보니 방법을 알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윤정 기자  |  expert@econovill.com  |  승인 2019.10.12  00:50:42
김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김윤정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