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기업 소식
에어프레미아, 2020년 취항 앞두고 전사적 인력 보강내년 입사 기장 30여명 대상 워크샵… 총 310명 채용 예정

[이코노믹리뷰=이가영 기자] 에어프레미아는 10~11일 양일간 내년 입사가 확정된 기장 30여명을 대상으로 워크숍을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 10일 기장 워크숍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는 김세영 에어프레미아 대표의 모습. 출처=에어프레미아

워크숍은 회사의 안전문화 정착의 기틀마련을 위해 운항안전을 책임질 운항승무원과의 소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일정은 에어프레미아의 운항계획과 비전을 공유하며 취항을 위한 운항부문을 주요안건으로 구성됐다. 워크숍 현장에는 엔진 제작사인 롤스로이스 본사에서 파견된 수석 엔지니어와 수석 조종사가 참석해 최신 Trent 1000 TEN 항공기 엔진에 대한 교육과 토론도 이뤄졌다. 운항승무원의 훈련은 내년초부터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참석한 기장들은 항공사 기장경력 10년이상의 베테랑으로 주로 해외 대형 대형항공사소속의 대형기 기장들로 이중 절반이 넘는 20여명이 현직 보잉 787 기장들이다. 이들은 안전이 바탕이 된 혁신적 항공문화를 구축하여 국민 안전에 기여할 것을 다짐했다.

김세영 대표는 워크숍에서 “에어프레미아는 넓은 좌석을 갖추고 합리적인 가격에 고객을 모시는 하이브리드항공사”라며 “꿈의 항공기 보잉 787-9를 조종하게 될 기장 여러분은 안전을 최우선으로 삼아 고객이 편안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에어프레미아는 2020년 9월 취항을 목표로 운항증명(AOC) 획득 등 필요한 제반 절차 준비를 위해 전사적인 채용을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지난 18일부터는 홈페이지를 통해 경력 부기장을 채용하고 있다. 내년부터는 정비사 60여명과 운항관리사, 안전보안, 공항서비스 및 다양한 일반직군에서의 채용을 진행한다. 전체 채용규모는 310명가량이다.

이가영 기자  |  young@econovill.com  |  승인 2019.10.10  16:33:04
이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이가영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