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날씨
[오늘날씨] 충청·남부 장맛비 지속수도권 폭염도 이어져, 20일 태풍 ‘다나스’ 영향 전국에 비
   
▲ 19일 전국 날씨 예상도. 출처= 케이웨더

[이코노믹리뷰=최동훈 기자] 19일 충청도와 남부지방, 제주도에 장맛비가 이어지겠다. 서울과 경기도, 강원도에는 밤에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

지역별 강수량은 남해안·지리산 부근·제주도 150~300㎜(최대 제주도 산지 700㎜ 이상, 이외 지역 500㎜ 이상), 전라·경상(남해안, 지리산 부근 제외) 50~150㎜, 서울·충청·울릉도·독도 10~70㎜로 각각 예측됐다.

서울과 경기내륙, 강원영서를 중심으로 33도 이상 무더위가 지속되겠다. 이날 전국 기온은 아침 최저 20~24도, 낮 최고 26~35도로 17일과 비슷하거나 높은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지역에서 대기 확산이 원활함에 따라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지만 수도권은 오전에 ‘나쁨’ 수준이 나타날 것으로 예보됐다.

   
▲ 19일 오전 3시 기준 태풍 예상 이동경로. 출처= 기상청

제5호 태풍 ‘다나스’는 이날 오후 9시 서귀포 서남서쪽 270㎞ 부근 해상을 지날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48시간 이내 열대저압부로 약화하지만 오는 20일 태풍 영향으로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했다. 19~20일 이틀 간 장마전선이나 태풍의 영향으로 전국 곳곳에 많은 비와 강한 바람이 불어 항공교통 운항에도 차질이 빚어질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최동훈 기자  |  cdhz@econovill.com  |  승인 2019.07.19  05:45:41
최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동훈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