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날씨
[오늘날씨] 기온 높고 내륙 곳곳에 소나기…열사병 등 온열질환주의보
   
▲ 14일 전국은 구름이 많겠다. 대기불안정으로 오후부터 밤 사이에 내륙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기온과 슾도가 높아 찜통더위가 나타나겠다. 시민들이 서울 종로구 광화문에서 햇빛을 가리고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다. 출처=뉴시스

[이코노믹리뷰=황진중 기자] 14일 전국은 구름이 많겠다. 대기불안정으로 오후부터 밤 사이에 내륙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기온과 습도가 높은 무더위를 나타내겠다. 서울‧경기도와 충남은 오전까지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강원영동에는 아침 한때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북부, 강원영서, 충청내륙, 남부내륙 5~40mm다.

기상청에 따르면 아침 기온은 18~22도를 나타내겠다. 낮 기온은 24~31도가 되겠다. 

습도는 오전에 80% 수준을 보이다가 오후에 65% 수준을 나타내겠다고 발표됐다. 불쾌지수는 82.06을 나타내겠다. 약 50% 정도 불쾌감을 느낄 수 있겠다.

   
▲ 14일 전국 날씨. 출처=케이웨더

지역별 아침기온은 ▲서울·경기 23도 ▲강원영서 20도 ▲강원영동 20도 ▲충남 22도 ▲충북 22도 ▲전남 20도 ▲전북 21도 ▲경남 22도 ▲경북 21도 ▲제주 22도 ▲백령 20도 ▲울릉·독도 20도로 전망됐다.

지역별 낮 최고기온은 ▲서울·경기 29도 ▲강원영서 27도 ▲강원영동 26도 ▲충남 31도 ▲충북 30도 ▲전남 31도 ▲전북 30도 ▲경남 27도 ▲경북 31도 ▲제주 27도 ▲백령 26도 ▲울릉·독도 24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중서부지방 ‘한때 나쁨’, 그 밖의 전국 ‘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국제보건기구(WHO) 기준으로도 중서부지방 ‘한때 나쁨’, 그 밖의 전국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은 “호나기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면서 “간판 등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질병관리본부의 폭염대비 건강수칙에 따르면 갈증을 느끼지 않아도 자주 물, 스포츠음료나 과일 주스 등을 충분히 마시는 것이 건강관리에 유익하다.

보건복지부는 “열사병 등을 예방하기 위해 가장 더운 시간대인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는 될 수 있는 한 야외활동을 삼가며, 실내온도를 적정수준으로 유지해 바깥과의 온도차가 크지 않게 하는 것이 좋다"면서 "부득이하게 야외활동을 하는 경우 양산을 준비하거나 그늘에서 휴식을 취하고, 자주 수분을 섭취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황진중 기자  |  zimen@econovill.com  |  승인 2019.07.15  05:30:00
황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황진중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