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기업 소식
"여름 물놀이 우리는 아파트 단지에서 한다"부영아파트, 지역사회와 더 가까이 8월까지 62개 단지 이동형 워터파크 설치
   

춘천장학 부영아파트 내에 설치된 이동형 워터파크 시설에서 아파트 입주자들과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 원아들, 학부모들이 어울려 물놀이를 하는 모습

[이코노믹리뷰=정경진 기자] 장마가 소강상태로 접어들고 전국적으로 폭염이 극심해 금방이라도 물속에 뛰어들고 싶은 지난 5일 부영아파트 단지 내 물놀이 시설에 부영아파트 입주자들 및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 원아들, 학부모들이 함께 어우러져 물놀이를 즐겼다. 아파트 단지가 마치 물놀이 공원으로 변한 모습이었다. 이웃들과의 물놀이로 저녁때까지 이어지는 아이들 소리로 아파트는 즐거운 한여름밤을 보냈다.

부영아파트가 여름마다 입주자들과 지역사회와 더 가까이 다가서기 위해 여름 이동형 원터파크를 올해도 62개 단지에 8월까지 설치한다.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은 지난 5~6일 14개 부영아파트 단지에 슬라이드, 에어풀장, 에어아치 등 물놀이 시설을 설치해 지역사회 주민들과 화합을 도모했다. 부영그룹은 지난주 충북 진천장관1,2, 남양주 월산1,2단지 등 14개 단지를 시작으로, 8월 17일까지 전국 62개 부영아파트 단지를 돌며 워터파크 시설을 설치한다.

부영아파트 단지 내 이동형 물놀이장 설치는 지역사회와 입주민들에게 더 가까이 가고자 하는 부영그룹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이다. 부영아파트 단지 내에 있는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의 원아들, 학부모들은 물론, 아파트 입주자들이 함께 물놀이를 하며 ‘화합의 장’을 이뤘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아파트 입주민들 중 개인 사정상 휴가를 가지 못하는 세대뿐 아니라, 아파트 입주자들,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 원아 및 가족들이 함께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매년 여름마다 마련하고 있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안심 어린이집’을 목표로 그룹 내 보육지원팀을 두고 부영 아파트 내 어린이집인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을 임대료 없는 어린이집으로 운영하고 있다.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은 여름철 물놀이 시설 설치뿐만 아니라 유아교육 전문가인 이기숙 고문(이화여대 명예교수)이 강연자로 나서며 부영아파트 단지와 지역사회가 연계한 부모교육을 실시해 지역사회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부영그룹은 저출산·고령화 및 일·가정 양립 등 사회 문제 해결을 위한 보육사업의 일환으로 어린이집을 운영하고 있다. 최근 아동학대, 급식 문제 등 어린이집 이슈가 불거져 나오는 가운데서도 안심 어린이집을 운영하는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은 최근 이슈에서 벗어나 있다. 그리고 양적확대가 아니라, 사회적 책무성을 가지고 학부모들이 믿고 맡길 수 있는 어린이집을 만들어감으로써, 기업의 사회공헌활동에 좋은 방향을 남기고 있다. 

정경진 기자  |  jungkj@econovill.com  |  승인 2019.07.10  17:36:05
정경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정경진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