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BIO > Daily Pharma
셀리버리, 신약개발 플랫폼 원천기술 특허 일본 등록 성공약리물질 생체 내 전송기술…4개국에 특허 등록
   
▲ 셀리버리가 신약개발 플랫폼 원천기술 특허를 일본에서 등록했다. 세포막 전송 펩타이드(aMTD)가 병든 세포 안으로 약리물질을 전송하는 모습을 도식화한 그림. 출처=셀리버리

[이코노믹리뷰=황진중 기자] 신약개발 전문 바이오텍 셀리버리가 신약개발 플랫폼 원천기술 특허를 일본에서 등록했다. 한국, 미국, 호주에 이어 4개국 째 특허 등록에 성공해 주목된다.

셀리버리는 19일 신약개발 원천기술인 ‘약리물질 생체 내 전송기술(TSDT)’이 2년여 심사 끝에 신규성과 진보성이 인정돼 일본 특허 등록이 완료되었다”고 밝혔다.

셀리버리 관계자는 “특허 등록이 완료된 TSDT 플랫폼 기술 및 이를 적용한 ‘세포막 투과 펩타이드(aMTD)’는 신약개발 원천 플랫폼 기술로 유럽연합 27개국 포함 전세계 주요국 33개국에 특허 출원됐다”면서 “이 중 가장 심사가 까다롭고 등록이 어려운 미국에서의 특허 등록 성공에 이어 심사가 보수적인 일본에서도 등록에 성공했다”고 설명했다.

셀리버리가 보유한 원천 플랫폼 기술 특허는 미국, 호주, 한국, 일본 등 4개국에 등록됐다. 유럽연합, 중국, 캐나다에서도 심사가 진행 중이다.

셀리버리는 연이은 플랫폼 원천기술 특허 등록에 따라 주요국에서 지식재산권(IP)를 획득하게 됐다.

셀리버리 관계자는 “신약후보물질 공동개발 프로젝트가 진행중이고 TSDT 플랫폼 기술 및 파킨슨병 치료 후보물질 ‘iCP-Parkin’ 기술이전을 추진 중이다”면서 “기술평가를 수행 중인 일본계 글로벌 제약사들과의 라이센스 아웃(기술수출) 협상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황진중 기자  |  zimen@econovill.com  |  승인 2019.06.19  16:21:40
황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황진중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