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 스타트업
헤이, 서귀포...‘제주도서 야놀자’헤이 두 번째 브랜드 오픈

[이코노믹리뷰=최진홍 기자] 글로벌 여가 플랫폼을 지향하는 야놀자가 18일 라이프스타일 브랜드인 헤이의 두 번째 호텔인 ‘헤이, 서귀포’를 오픈했다. 지난해 8월 춘천에 이어 두 번째다. 글로벌 R.E.S.T. 플랫폼을 아우르는 ‘재충전(Refresh), 오락(Entertain), 숙박(Stay), 여행(Travel)’의 키워드 콘셉트를 구현했다는 설명이다.

헤이 서귀포는 국내 대표 관광지 제주도 서귀포에 자리 잡았다. 서귀포 앞바다와 서귀포항을 바라보는 해(海)동과 한라산이 바라보이는 산(山)동 등 지상 7층 규모의 두 개 동으로 구성됐다는 설명이다. 키오스크 및 사물인터넷 등으로 다양한 ICT 경쟁력을 보여준다.

   
▲ 헤이, 서귀포가 문을 열었다. 출처=야놀자

야놀자는 지역 특성을 살린 프로모션과 헤이, 서귀포 특유의 이벤트도 마련해 초반 세몰이에 나선다는 설명이다.

조세원 야놀자F&G CBEO(브랜드경험총괄)은 “지난해 오픈한 ‘헤이, 춘천’은 차별화된 공간과 서비스로 야놀자의 비전과 헤이 브랜드의 방향성을 담아내며 춘천을 대표하는 라이프스타일 호텔로 자리잡았다”며 “헤이, 서귀포를 통해 라이프스타일호텔 전문 플랫폼으로 입지를 확고히 해나갈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진홍 기자  |  rgdsz@econovill.com  |  승인 2019.03.18  10:27:56
최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진홍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