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해외 뉴스브리핑
日 정부, 경제 지표에 빅데이터 사용한다기존 통계 방법으로는 경제의 완전한 그림 내놓지 못해
홍석윤 기자  |  syhong@econovill.com  |  승인 2016.10.07  18:29:42
   
▲ 출처= 뉴시스

일본 정부가 새 경제 지표를 도출하기 위해 ‘빅 데이터’를 활용할 것이라고 NHK가 7일 보도했다.

일부 전문가들은 전통적인 통계 방법이 경제에 대한 완전한 그림을 내놓지 못한다는 비판을 해 왔다. 그들은 온라인 쇼핑 같은 소비 습관의 변화로 인해 새로운 유형의 숫자들이 분석되어야 한다고 주장한다.

정부 관계자도 슈퍼마켓이나 소매점들이 축적한 방대한 양의 POS(point of sale) 데이터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정부는 또 자동차 내비게이션 시스템에 의해 수집된 검색 데이터도 사용할 것을 고려 중이다.

정부는 이런 방법으로 도출한 새로운 통계가 경제의 변화를 빨리 감지해서 분석 데이터를 더 정확하게 업데이트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는 또 데이터와 관련된 모든 가능한 문제를 연구할 계획이다. 예를 들면 기후 변화 같은 특별한 환경이 통계치를 크게 흔들리게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 관계자는 내년 회계연도부터 시범적으로 새 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일본 정부는 현재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GDP, 가계 소비 등 여러 가지 통계를 집계해 활용하고 있다.

홍석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여백
여백
지식동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YOU TUBE  |  경제M  |  PLAY G  |  ER TV  |  ZZIM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 84 10F (운니동, 가든타워)  |  대표전화 : 02-6321-3000  |  팩스 02-6321-3001
기사문의 : 02-6321-3081  |  광고문의 02-6321-3015  |  등록번호 : 서울,다06742  |  발행인 : 임관호  |  편집인 : 주태산  |  편집국장 : 문주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진혁
Copyright © 2017 이코노믹리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