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성묘와 벌초 시즌, 자외선을 막아라

선선한 바람이 불며 가을이 성큼 다가왔다. 가을은 여름보다 선선해진 날씨 탓인지 자외선 차단에 소홀해지는 경우가 많다. 체감으로는 여름철에 비해 자외선이 강하지 않은 것 같지만 실제로는 가을철 자외선이 매우 강해 제대로 차단하지 않으면 피부 건강에 치명적이다. 방심하면 후회막심이다.

특히 가을철에는 날씨가 좋아져 여름보다 바깥 활동이 많아지기 때문에 여름철에 비해 장시간 자외선에 노출될 수 있으며 무덥지 않은 날씨에 방심하고 자외선 차단을 소홀히 하는 사람들도 많다.

게다가 이번 주말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벌초, 성묘 시즌을 맞이해 자외선에 의한 피부 손상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 벌초나 성묘를 위해 햇볕에 오래 노출된 이들은 피부가 푸석해지고 전에 없던 잡티가 올라오기까지 한다.

그런 이유로 전문가들은 외출 전 반드시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야 하고, 외출 시간이 길어질 경우 2~3시간 마다 차단제를 덧발라 주는 것이 좋다고 조언한다. 모자나 선글라스, 양산 등과 같이 직접적인 자외선 노출을 피해주는 도구를 이용하는 것도 자외선 차단에 도움이 된다.

식습관을 개선하는 것도 피부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 과일과 녹색 채소를 많이 섭취하고, 하루 8컵 이상의 수분을 섭취하면 건강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다.

건강 기능 식품 전문회사 유스랩의 가을철 피부관리를 위해 먹는 콜라겐 제품인 ‘에버콜라겐UV케어’도 대안이다. 에버콜라겐UV케어는 기존 콜라겐 펩타이드 보다 평균 분자량이 약 5~20배 이상 작아서 흡수율이 매우 높은 ‘저분자 콜라겐 펩타이드’를 주원료로 사용한 제품이다. 피부보습과 자외선에 손상된 피부개선, 피부주름 개선 효과를 식약처로부터 인정받은 이중 기능성 콜라겐 원료다.

   
▲ 출처=유스랩

유스랩 차지운 대표는 “최근 에버콜라겐UV케어가 높은 판매율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40~60대 여성들의 선호도가 높은 편”이라며 ”홍삼 등 기존에 해오던 건강 선물에서 벗어나 여성들이 선호하는 에버콜라겐UV케어를 추석선물로 선택하는 고객들이 늘어나는 추세”라고 밝혔다.

한편, 유스랩은 추석을 맞이해 에버콜라겐UV케어를 포함해 블랙커런트를 주원료로 하는 눈 전문 건강 기능 식품 ‘비전스마트슈프림’와 ‘블랙커런트드링크베이스’, 위건강 기능식품인 ‘슈퍼위가드’, 장건강을 위한 활성 정장제인 ‘슈넬미야캡슐’ 등을 할인 판매한다.

최진홍 기자  |  rgdsz@econovill.com  |  승인 2015.09.04  13:15:18
최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