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평창올림픽 종목 6개 추가, 총 금메달 102개 '역대 최다'컬링 혼성, 스피드스케이팅 메스스타트 남녀, 알파인스키 팀 이벤트, 스노보드 빅 에어 남녀
▲ 출처 = 뉴시스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6개의 세부 종목이 추가됐다. 총 금메달 수도 함께 늘어났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8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집행위원회를 열고 "컬링 혼성, 스피드스케이팅 메스스타트 남녀, 알파인스키 팀 이벤트, 스노보드 빅 에어 남녀 종목을 2018년 대회에서 새로 열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단 스노보드 남녀 평행회전(parallel slalom) 종목은 제외됐다는 사실도 함께 밝혔다.

올림픽 대회 종목 추가는 IOC와 각 경기 국제연맹 간 협의 사항으로 종목의 추가는 IOC 총회 의결 사항이지만 세부종목에 대해서는 집행위원회 의결로 결정한다.

이로써 평창올림픽 총 금메달 수는 2014년 소치 올림픽의 98개에서 4개 늘어난 102개로 결정됐다. 총 금메달 개수가 100개가 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편 이러한 소식에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장애인올림픽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조양호)는 "IOC 집행위원회의 결정을 존중한다"며 "신규종목이 추가돼도 경기 운영 전반에는 큰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신규종목 출전 선수들이 기존 종목과 동일한 조건으로 경기를 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는 다짐도 덧붙였다.

이소라 기자  |  abracsis29@econovill.com  |  승인 2015.06.09  11:21:09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