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
환절기 더 건조해진 내 피부, 물광주사로 해결해 볼까?
   
 

한 눈에 봐도 촉촉해 보이는 피부는 화사한 느낌은 물론 인상도 부드러워 보이는 효과를 준다. 그러나 좋은 피부를 타고나지 못했다고 해서 아쉬워할 필요는 없다.

연예인들은 하나같이 촉촉하고 탄력 있는 피부를 가졌다. 그것을 흔히들 ‘물광 피부’라고 부른다. 짧은 시간 안에 물광 피부의 효과를 얻을 수 있는 방법 중 하나가 ‘물광주사’다. 서울시 성동구에 위치한 성모의원 김형익 원장은 물광주사에 대해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환절기에는 특히 피부가 더 건조해지기 때문에 특별한 관리가 필요하다. 이 때 물광주사를 맞으면 단 시간에 피부에 탄력과 보습효과를 줄 수 있다.

김형익 원장은 “물광주사는 시술시 바늘을 이용해 진피 이상까지 침투해 히알루론산(HA필러)을 주입시키는 방법”이라며 “레이저로는 피부의 깊숙한 곳까지 침투하는 것에 한계가 있기 때문에 바늘을 이용하는 것인데 이 시술방법이 대단히 효과가 좋다”고 말했다.

특히 김형익 원장은 물광주사 시술 후 진정단계에서 줄기세포 배양액을 피부에 도포하는 방법으로 시술을 하고 있다.

김 원장은 “화장품 타입으로 나온 줄기세포 배양액은 그냥 바르면 피부에 침투가 되지 않는다. 그래서 물광주사 시술을 한 후 도포하는데, 바늘로 생긴 상처 사이로 배양액이 들어가 세포를 재생시킨다”고 말했다.

다시 말해 바늘로 생긴 상처 위에 줄기세포 배양액을 도포하면 피부의 깊은 곳까지 배양액이 흡수된다는 것이다. 때문에 콜라겐 생성을 도와 미백 효과가 훨씬 뛰어나고 피부에 탄력과 윤기를 줘 피부를 더욱 건강해보이게 만들어준다.

김 원장은 “피부를 좋게 하려면 결국 피부에 상처를 내야 한다. 상처를 통해 더 깊숙이 침투된 배양액은 미백·탄력효과를 업그레이드하며 유지기간이 길어 환자의 만족도를 끌어 올린다”고 설명했다.

이어 “과거에는 필러 시술시 단가가 높은 외국 제품을 사용했지만 최근에는 국산 제품이 많이 나왔다”며 “대화제약의 아말리안은 지속기간이 길고 효과가 좋으며 해외제품 임에도 가격 역시 저렴해 주로 쓰고 있다”고 말했다.

끝으로 김 원장은 시술 철학에 대해 “필러든 레이저든 과도한 기대는 불만족으로 이어진다. 환자 본인이 원하는 개선부위를 정확히 알고 시술을 받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고, 그렇게 되면 만족도가 훨씬 높아질 수 있다”고 밝혔다.

허재영 기자  |  benhur@econovill.com  |  승인 2014.11.04  18:17:17
허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