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 스포츠
균형과 스윙궤도Golf lesson-김현정의 처음처럼⑧

초보자들은 어느 정도 기량이 향상되면 반드시 ‘홍역’을 앓는 시기가 온다.
바로 볼이 오른쪽으로 휘는 슬라이스나 반대로 왼쪽으로 휘는 훅이다. 실전에서는 모두 아웃오브바운스(OB)로 이어지는 치명적인 오류이다.

‘고수’라고 해서 물론 예외는 아니지만 초보자의 경우에는 스트레스를 받는 정도가 엄청나다. 고수들은 실전에서 그립이나 스탠스의 변화를 통해 변칙적인 교정도 가능하지만 초보자는 대책이 없기 때문이다. 무엇보다 근본적인 문제점을 찾아야 한다.


균형 (Balance)

양발의 간격을 좁게 해서 볼을 때리면 균형감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다.

볼이 휘는 것은 먼저 스윙궤도의 문제이다. 스윙궤도가 아웃(Out)에서 인(In)으로 들어오면 슬라이스가 발생하고, 인에서 아웃으로 형성되면 훅이 나타난다.

스윙궤도는 균형에 의해서 가장 큰 영향을 받는다. 스윙궤도에 문제가 생겼다는 것은 결국 스윙하는 동안 균형에 문제가 발생했다는 이야기다.

올바른 균형을 위해 가수 김현정 씨의 <사진1>처럼 양발의 간격을 아주 좁게 서서 볼을 때려보자.

이렇게 하면 비거리와 정확성에 대한 욕심이 없어지는 동시에 샷을 크게 가져갈 수도 없어 아주 편안하게 샷을 하게 된다.

이렇게 치는데 슬라이스나 훅이 생길 리 없다. 이때의 균형감을 생생하게 느껴보자. 실전에서도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연습법이다.


스윙궤도(Swing Plane)

올바른 체중 이동은 백스윙에서는 오른쪽에, 임팩트에서는 균등하게,

폴로스로우에서는 다시 왼쪽으로 옮겨가야 한다.

두 번째는 임팩트의 문제이다. 볼이 날아가는 방향이 시작부터 오른쪽이나 왼쪽으로 출발한다면 임팩트 순간 클럽페이스가 볼과 직각으로 접촉하지 않는다는 말이다.

결국 클럽헤드의 경로가 올바르지 않다는 것이고, 이는 스윙궤도가 일정하지 않다는 것으로 이해할 수 있다.

슬라이스의 원인인 아웃-인 궤도는 임팩트에서 클럽헤드가 바깥쪽에서 들어오다가 체중이 볼 쪽으로 쏠리면서 왼쪽으로 잡아당기기 때문이다.

볼이 오른쪽으로 회전이 걸리면서 휘어져 나가는 셈이다. 훅은 반면 반대의 현상이다. 보통 중심높이가 달라지면서 생기는데 백스윙에서 체중이 뒤쪽으로 이동하기(벌떡 일어나듯이) 때문이다.

<사진2>를 보자. 올바른 체중이동은 백스윙에서는 오른쪽에, 임팩트에서는 균등하게, 폴로스로우에서는 다시 왼쪽으로 정확하게 옮겨가야 한다.

이렇게 하면 방향성은 물론 파워가 실리면서 비거리도 상당히 늘어난다. 아마추어 골퍼들은 그러나 여기서 오버스윙이 되면서 체중이 거꾸로 실리고, 스윙궤도까지 악영향을 미치게 된다.


이미지 트레이닝

오른쪽 팔만으로 스윙을 하면서 체중 이동과 이에 따른 균형감을 느껴본다.

앞선 두 가지의 연습을 반복하면서 이번에는 자신의 샷에 대한 일정한 이미지를 만들어보자.

사실 웬만한 고수가 아니라면 샷을 하기 전후에 자신의 스윙궤도에 대한 이미지를 기억하기가 쉽지 않다. 연습장에서는 그래서 거울 앞에서 천천히 샷을 해보거나 클럽 없이 빈손으로 스윙을 하면서 리듬과 템포를 느껴보는 것이 바람직하다.

<사진3>은 김현정 씨가 오른쪽 팔만으로 스윙을 하는 장면이다. 이 연습은 눈을 감고 하는 것도 효과적이다. 이때의 관심은 스윙동작이 아니다.

샷을 하는 동안 자신의 체중이동과 이에 따른 균형감을 느껴보라는 것이다. 이 연습은 굳이 연습장이 아니더라도 충분히 할 수 있다. 이미지 구축 역시 노력하는 골퍼가 먼저 얻을 수 있다.

지도=최명호 프로 (golfacademy@empal.com)
속초=아시아경제신문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asiae.co.kr)
사진=아시아경제신문 윤동주 기자
(doso7@asiae.co.kr)
클럽협찬=코브라골프
의상협찬=휠라코리아
장소협찬=파인리즈골프장



이코노믹리뷰  |  econo@econovill.com  |  승인 2009.03.03  14:26:39
이코노믹리뷰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골프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