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부동산
치킨배달창업 열풍…‘오븐마루치킨’ 소자본 치킨창업 지원 눈길

[이코노믹리뷰=전진혁 기자]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 속에서 배달창업이 창업 시장의 주축으로 성장하고 있다. 기존에 배달이 되지 않던 식음료 분야부터 기존의 전통적인 배달업체들까지 배달을 중심으로 한 새로운 플랫폼과 메뉴 개발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오븐마루치킨'은 신규 소자본 치킨창업 희망자들을 위해 다양한 내용의 지원 방안을 발표하며 힘을 싣고 있다.

프리미엄 오븐구이 치킨으로 인지도가 높은 '오븐마루치킨'은 신규 가맹계약을 체결하는 20명을 선착순으로 뽑아 최대 2천5000만원 가량의 창업비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오픈 후 3개월간 월 임대료의 50%를 지원하며 배달 시장에서 더욱 빠르게 자리잡을 수 있도록 배달어플 '배달의민족' 깃발 10개를 지원한다. 선착순 10호점까지는 수입 프리미엄 오븐기 1대도 지원한다.

뿐만 아니라 오픈 행사비용과 바이럴 마케팅 비용 등 6가지 주요 비용을 전액 면제하는 내용의 '6無 정책'을 지키며 '오븐마루치킨'과 함께 하는 신규 창업자들의 성공을 위해 함께 노력한다. 로열티 및 가맹비 전액 면제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으며 샾인샵 치킨창업, 업종변경창업 등 다양한 환경을 고려해 꾸준한 상담과 지원을 제공한다.

매장을 연 후에는 전담 슈퍼바이저 시스템을 통해 가맹점의 매출 구조를 분석하고 매달 목표 매출을 설정한다. 매출을 달성하지 못한 매장에는 그 원인을 파악한 후 다채로운 프로모션과 이벤트 등을 통해 집객력을 높이며 집중 관리 프로그램을 통해 본사의 매니지먼트를 적용, 전문적인 조력을 제공한다.

현재 '오븐마루치킨'은 시그니처 메뉴인 '현미베이크치킨'과 '로스트치킨', '까르보순살치킨' 등 다채로운 맛의 치킨 메뉴와 '치킨마라탕', '통마늘모래집볶음', '마루물뱅이' 등 탄탄한 사이드&안주 메뉴를 통해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고 있다. 새로운 외식 트렌드를 반영해 신선하고 세련된 느낌을 이어가는 한편, 치킨호프창업을 통해 주류 매출을 올릴 수 있도록 지원한다.

관계자는 "소비자와 직접 마주하는 홀 영업부터 비대면 서비스에 적합한 포장, 배달 영업까지 모든 방면에서 두루 매출을 기록할 수 있어 한층 안정적인 운영이 가능하다. 실패에 대한 부담이 큰 요즘, 이미 검증된 아이템과 시스템을 갖추고 있는 '오븐마루치킨'을 통해 유망 치킨창업 업종에 도전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전진혁 기자  |  jh1346@econovill.com  |  승인 2020.09.17  14:31:38
전진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전진혁, #프리미엄, #배달의민족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