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주식
[주간 펀드]국내 펀드 수익률, 주식형 2.89%↑ 채권형 0.10%↑해외 펀드 수익률, 주식형 1.16%↓ 채권형 0.22%↑

[이코노믹리뷰=강수지 기자] 지난 한 주간 국내 주식형 펀드는 2.89%, 채권형 펀드는 0.10% 상승했다.

2일 펀드평가사 KG제로인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오후 공시 기준가격으로 전체 국내 주식형 펀드의 수익률은 한 주간 2.89% 올랐다. 주식형 펀드의 소유형 모두 플러스 수익률을 기록했다. 중소형주식 펀드는 2.24%, 일반주식 펀드는 2.63%, K200인덱스 펀드는 3.22%, 배당주식 펀드는 2.91%의 수익률을 나타냈다.

전체 국내 채권형 펀드는 한 주간 0.10%의 수익률을 기록했다. 소유형 펀드는 모두 플러스 수익률을 나타냈다. 일반 채권펀드와 초단기채권펀드는 각각 0.02%, 0.13% 올랐다. 중기채권 펀드와 우량채권 펀드도 각각 0.24%, 0.14% 상승했다.

▲ 출처=KG제로인

국내 공모 펀드 설정액 3조560억원 감소

같은 기준으로 KG제로인 유형별 펀드자금 동향을 조사해보면 국내공모 펀드 설정액은 한 주간 3조560억원 감소한 230조4734억원으로 나타났다. 순자산액은 1조6040억원 감소한 240조472억원이다.

주식형펀드의 설정액은 2821억원 감소한 26조326억원이었으며, 순자산액은 4321억원 증가한 26조1862억원이었다. 채권형 펀드의 설정액은 1951억원 증가한 19조7331억원으로 집계됐고, 순자산액은 2216억원 증가한 20조4646억원으로 나타났다.

부동산형 펀드의 설정액은 30억원 감소한 1조6330억원으로 집계됐으며, MMF 펀드의 설정액은 3조1011억원 감소했다.

▲ 출처=KG제로인

해외 공모 펀드 설정액 317억원 증가

해외주식형 펀드의 수익률을 지난달 31일 오전 공시 기준 가격으로 살펴보면 한 주간 1.16% 하락했다. 그 중 동남아주식이 4.38%로 가장 성과가 좋았다. 섹터별 펀드에서는 기초소재섹터 유형이 2.69%로 가장 큰 상승세를 보였다.

대유형으로는 커머디티형(0.44%), 해외채권형(0.22%), 해외부동산형(0.14%), 해외채권혼합형(0.08%)이 플러스 수익률을 기록했고, 해외주식혼합형(- 1.36%)은 마이너스 수익률을 기록했다.

KG제로인 유형분류 기준 공모 해외펀드(역외펀드 제외) 설정액은 317억원 증가한 40조5007억원으로 집계됐다.

해외주식형 펀드의 설정액은 189억원 증가한 18조2546억원으로 나타났다. 해외채권형 펀드의 설정액은 260억원 감소했으며, 해외부동산형 펀드의 설정액은 29억원 증가했다. 해외주식혼합형 펀드의 설정액도 8억원 늘었다.

소유형별로는 중국주식 펀드의 순자산액이 195억원 증가하며 가장 큰 증가 폭을 보였다.

강수지 기자  |  ksj87@econovill.com  |  승인 2020.08.02  23:50:16
강수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강수지, #중국, #부동산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