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소비자
[오늘의 신상품] 호가든, '호가든 그린 그레이프' 아이스크림 출시우유 아이스크림 베이스에 오리지널 호가든 맥주와 상큼한 청포도 과일을 첨가
▲ 호가든 그린 그레이프, ‘펠앤콜’ 아이스크림. 출처=오비맥주

[이코노믹리뷰=박자연 기자] 오리지널 벨기에 밀맥주 호가든(Hoegaarden)이 ‘호가든 그린 그레이프’ 출시를 기념해 청포도 밀맥주와 아이스크림의 콜라보레이션을 선보인다고 31일 밝혔다.

호가든은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브랜드 ‘펠앤콜(FELL+COLE)’과 손잡고 호가든 맥주와 청포도 시럽을 가미한 ‘그린 그레이프 가든(Green Grape Gaarden)’ 아이스크림을 출시한다. 펠앤콜은 일체의 인공색소와 인공감미료를 사용하지 않고 최고급 천연 재료로 직접 소량 제조하는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전문점으로, 기본에 충실하면서도 실험적인 아이스크림들을 선보여 미식가들은 물론 많은 소비자들에게 사랑 받고 있는 브랜드다. 이번 제품은 '호가든과 함께라면 우리집에서 호캉스'이라는 슬로건 아래 소비자들이 호가든과 함께 나만의 여유로운 순간을 더욱 만끽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이번 ‘호가든’과 '펠앤콜'의 협업을 통해 탄생한 ‘그린 그레이프 가든’은 우유 아이스크림 베이스에 오리지널 호가든 맥주와 상큼한 청포도 과일을 첨가해 탄생하였다. 우유 아이스크림의 깔끔한 맛에 호가든 맥주, 청포도, 포도주스 등으로 구성된 청포도 시럽이 가미되어 더운 여름철 색다른 맛을 선사한다.

‘그린 그레이프 가든’의 제품 패키지는 기존 펠앤콜 아이스크림 제품 패키지 디자인에 ‘호가든 그린 그레이프’를 상징하는 청포도 일러스트레이션을 추가해 콜라보레이션의 특별함을 강조했다. 이번 신제품은 오늘(31일)부터 ‘마켓컬리’를 통해 온라인 단독 판매된다. 가격은 1만5000원(474ml)이며, 마켓컬리의 샛별 배송을 통해 수도권(서울, 경기, 인천) 지역으로만 배송 가능하다.

호가든 브랜드 관계자는 “상큼한 청포도 맛의 ‘호가든 그린 그레이프'에 대한 소비자 성원에 힘입어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브랜드와 특별한 콜라보레이션을 선보였다”며, “올 여름 ‘호가든과 함께 집에서 즐기는 나만의 여유로운 순간’이라는 메시지를 전파하기 위해 소비자의 다양한 기호를 충족시키는 마케팅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자연 기자  |  nature@econovill.com  |  승인 2020.07.31  10:12:00
박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자연, #벨기에, #서울, #인천, #프리미엄, #마켓컬리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