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부동산
규제 무색..."하반기 집값 오를것"직방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 42% "하반기 매매 상승"·56%는 "전세 상승"

[이코노믹리뷰=우주성 기자] 부동산 시장 수요자 10명 중 4명은 올해 하반기 집값도 상승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직방은 어플리케이션 사용자 4090명을 대상으로 하반기 주택시장 전망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1일 밝혔다.

하반기 거주지역의 주택 매매시장을 어떻게 예상하냐는 질문에 대해서 전체 응답자의 42.7%인 1748명이 ‘상승’한다고 답했다.

▲ 출처=직방

지역별로는 서울은 42.6%가 ‘상승’, 36.9%가 ‘하락’, 20.6%가 ‘보합’일 것으로 예상했다. 경기 지역도 유사하게 44.3%가 ‘상승’, 36.3%가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광역시 역시 40.9%가 ‘상승’, 37.7%가 ‘하락’을 예상했다. 반면 인천의 경우 43.1%가 ‘하락’할 것으로 전망해 ‘상승(36.5%)’을 예상한 응답자보다 하락을 전망하는 응답자가 더 많았다. 기타 지방은 45%가 ‘상승’, 39.6%가 ‘하락’할 것으로 예상했다.

▲ 출처=직방

한편 설문 조사 기간 중 발표된 6.17대책 이후 지역별 응답 차도 나타났다. 서울과 경기 지역은 대책 발표 후에 하반기에 주택 매매시장이 ‘상승’할 것이라고 전망하는 응답률이 감소했다. 한편 인천과 광역시, 지방은 대책 발표 후에 ‘상승’할 것이라는 응답비율이 증가했다. 대책 발표 후에도 상대적으로 규제가 덜한 지역에서 상승 전망이 높아졌던 것이 주 이유로 꼽힌다.

▲ 출처=직방

주택보유 여부에 따라 하반기 주택 매매시장에 대한 전망 역시 엇갈렸다. 유주택자는 49.7%가 ‘상승’, 29.8%가 ‘하락’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무주택자는 49.1%가 ‘하락’, 32.6%가 ‘상승’할 것으로 예측했다.

하반기 매매시장이 상승할 것으로 예상한 이유로 상승 응답자 1748명 중 34.9%가 ‘저금리 기조로 부동자금 유입’을 가장 큰 이유로 꼽았다. 이어 △교통, 정비사업 등 개발호재(14.6%) △선도지역, 단지 가격 상승으로 인한 동반 상승(12.8%) △신규 공급물량 부족(11.4%) 등의 순으로 이유를 말했다.

▲ 출처=직방

서울의 경우 수요가 많은데 비해 신규 단지 공급이나 매물이 부족한 점이 상승 이유로 지적됐다. 경기, 인천, 광역시는 GTX, 정비사업 등 지역 개발호재 등이 상승 이유로 나타나 지역적인 차이를 나타냈다.

하반기 매매시장이 하락할 것으로 예상한 이유(하락 응답자 1,541명 중)는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불안’이 35%로 가장 많았다. 이어 △부동산 대출 규제(27.4%) △현재 가격 수준이 높다고 생각돼서(13.7%) 등의 순으로 답했다.

▲ 출처=직방

하반기 주택 전세시장에 대해선 응답자 중 절반 이상이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전체 응답자 중 56%인 2289명이 ‘상승’할 것으로 전망했고 22.6%는 ‘하락’, 21.5%는 ‘보합’을 선택했다. 지역별로는 모든 지역에서 과반수가 전세 상승을 예상했다. 특히 서울은 59.5%로 타 지역보다 상승할 것이라는 응답비율이 더욱 높았다.

▲ 출처=직방

주택 보유별로는 유주택자가 무주택자보다 전세가 상승할 것으로 예상하는 비율이 더 높았다. 유주택자는 60.7%, 무주택자는 49.1%가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 출처=직방

전세 상승 이유로는 ‘매매가격 상승 영향으로 전세가격 상승’(34.5%)이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근소한 차이로 △전세공급(매물) 부족(34.4%) △신축 및 신규분양 대기수요로 인한 전세수요 증가(12.6%) 등의 순으로 응답률이 높았다.

▲ 출처=직방

2020년 하반기 가장 인기 있을 것으로 예상되는 부동산 시장을 묻는 질문에는 ‘신규 아파트 청약’(54.4%)이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이어 △기존 아파트(15.3%) △아파트 분양권, 입주권(13.5%) △재건축, 재개발 정비구역(8.2%)이었다.

▲ 출처=직방

모든 연령대에서 ‘신규 아파트 청약’ 시장이 가장 유망할 것으로 응답했지만 20대에서는 40%대 응답률에 그쳤다. 20대에서는 청약 가점이나 규제가 상대적으로 덜하고 비용부담이 상대적으로 적은 오피스텔, 연립/빌라/다세대를 선택한 응답률이 다른 연령대에 비해서 높았다. 유주택자는 ‘신규 아파트 청약’에 대해 51.8%가, 무주택자는 58.2%가 가장 유망한 시장으로 꼽아 아파트 청약에서 유리한 무주택자가 ‘신규 아파트 청약’ 시장을 더 긍정적으로 바라봤다.

직방 관계자는 “하반기에는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시행, 다주택자 양도세 한시적 완화 종료 등 달라지는 정책이 많은 가운데, 저금리 기조는 이어져 여유 자금 유입이 계속될 전망”이라면서도 “6.17대책이 발표된 지 얼마 지나지 않았고 정부가 추가적인 부동산 대책을 예고하고 있어 하반기 주택시장의 방향성은 유동적일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우주성 기자  |  wjs89@econovill.com  |  승인 2020.07.01  13:12:21
우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우주성, #분양, #서울, #인천, #GTX, #분양권, #입주권, #재건축, #재개발, #부동산, #분양가상한제, #호재, #무주택자, #정비사업, #저금리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