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SH공사, 이끼로 미세먼지 잡는 ‘SH 스마트 이끼타워’ 개발IoT·클라우드 기술 접목해 미세먼지 흡수...특허 출원

[이코노믹리뷰=우주성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가 스마트기술과 그린인프라를 활용한 미세먼지 저감 솔루션을 최근 개발했다고 1일 밝혔다.

▲ 'SH 스마트 이끼타워' 출처=SH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이하 SH공사)에 따르면 시민 체감형 스마트 시티 구축의 일환으로 도시내 미세먼지 저감 솔루션인 ‘SH 스마트 이끼타워’를 개발하고 지난달 19일 특허출원 했다.

‘SH 스마트 이끼타워’는 도시환경에서 발생하는 오염물질을 흡수할 수 있는 식물의 특성과 IoT기술을 접목한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이다. 이끼는 주변환경을 냉각시키면서 공기 중 질소산화물·오존 및 입자상 물질을 정화하는 탁월하다고 알려져 있다. 약 2m 높이의 원형형태로 제작된 ‘SH 스마트 이끼타워’는 이끼와 바람을 이용하여 주변 약 50m 내의 미세먼지 흡착률을 높여 공기정화 효율을 증진시키도록 고안됐다. 원형 안쪽 상부에는 환기팬을 설치하여 효과를 극대화했다. 모든 방향에서 미세먼지 흡수와 공기정화를 할 수 있도록 원형으로 설계됐다.

스마트 미세먼지 저감 이끼타워 시스템의 실시간 정보가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관리되며, 스마트시티 운영센터와 스마트폰 앱으로도 원격자동제어가 가능하다.

김세용 서울주택도시공사 사장은 “앞으로 SH스마트시티는 단순히 기존의 기술을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실제 서울시민이 직접 체감하고 서비스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할 것이다”라면서 “향후 그린-뉴딜 스마트 인프라 구축에 역량을 보다 집중하여 더욱 다양한 시민체감형 서비스 제공을 통한 도시문제 해결에 SH가 선도적 역할을 하겠다”라고 하였다.

우주성 기자  |  wjs89@econovill.com  |  승인 2020.07.01  13:08:00
우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우주성, #클라우드, #서울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