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인더스트리
두산, 수소 비즈니스 역량 “제대로 보여준다” 2020 수소모빌리티+쇼 참가...친환경 제품 및 서비스 선보여
▲ 두산 2020 수소모빌리티 쇼 참가 부스. 출처= 두산

[이코노믹리뷰=박정훈 기자] 두산이 친환경 연료로 주목받고 있는 수소(水素) 관련 자사의 비즈니스 역량을 공개한다. 두산은 오는 1일부터 3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0 수소모빌리티+쇼’에 참가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 참가하는 두산의 계열사는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DMI), ㈜두산 퓨얼셀파워BU, 두산퓨얼셀 등 3개 회사다.

올해 처음 개최되는 ‘2020 수소모빌리티+쇼’는 수소모빌리티를 테마로 한 국내 최대 수소산업전시회다.

이 자리에서 두산은 수소모빌리티, 연료전지 등 이번 전시회 핵심 테마에 맞춰 수소드론과 가정·건물·발전용 연료전지 등 친환경 고효율 수소 제품과 서비스를 선보인다.

DMI는 두 시간 이상 비행이 가능한 드론용 수소연료전지팩과 이를 탑재한 수소드론(DS30)을 전시하고, 까다로운 테스트를 거친 수소용기의 안전성, 수소 공급 네트워크 등을 소개한다.

㈜두산 퓨얼셀파워BU는 10kW 건물용, 1kW 주택용 고분자전해질형 연료전지(PEMFC)를 전시한다. 또 두산퓨얼셀은 440kW 규모 발전용 인산형 연료전지(PAFC)를 제품 모형과 다채로운 영상, 그래픽 등을 통해 알기 쉽게 소개한다. 이와 함께 두산은 전기, 열, 수소를 동시에 생산하는 ‘트라이젠(TRI-GENERATION) 시스템’과 연료전지를 활용한 스마트팜, 냉동창고 등 새로운 애플리케이션도 선보일 예정이다.

이두순 DMI 대표는 전시회 둘째 날인 2일 열리는 국제수소포럼에 연사로 나서 ‘수소드론의 다양한 활용과 고객 가치’를 주제로 수소드론의 산업적 가치와, 두 시간 이상 비행이 가능한 수소드론을 활용한 다양한 솔루션을 소개한다.

두산 관계자는 “수소모빌리티+쇼를 통해 두산의 수소 비즈니스 역량을 소개하고, 수소경제 활성화의 중요한 성장축을 담당할 수 있는 사업자로서의 면모를 적극적으로 알리겠다”고 말했다.



박정훈 기자  |  pjh5701@econovill.com  |  승인 2020.06.30  10:21:58
박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정훈, #애플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