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기업 소식
두산重, 클럽모우CC 1800억원대 모아컨소시엄 우선협상 선정하나금융-모아미래 컨소시엄과 매각 우선협상대상장 MOU
▲ 출처=두산중공업

[이코노믹리뷰=이가영 기자] 두산중공업은 “두산중공업이 보유한 클럽모우CC 매각을 위한 입찰을 실시한 결과 1800억원대의 입찰가를 제시한 하나금융-모아미래도 컨소시엄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29일 밝혔다.

클럽모우CC는 두산중공업이 지난 2013년부터 강원도 홍천군 서면에서 운영 중인 대중제 27홀 골프장이다.

두산중공업은 하나금융-모아미래도 컨소시엄과 이날 매각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으며, 컨소시엄은 2주간 실사를 진행한다. 두산중공업은 가급적 7월 내 이른 시일 안에 매각 딜을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클럽모우CC 매각으로 두산중공업의 재무구조 개선은 속도를 낼 전망이다. 현재 두산중공업은 3조원 이상의 재무구조 개선을 목표로 연내 1조원 규모의 유상증자 및 자본확충을 실시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두산중공업은 자산 매각을 추진 중이며, 모회사인 ㈜두산은 두산중공업의 자구노력을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두산 관계자는 “이번 클럽모우CC 매각가는 시장의 예상을 웃도는 수준으로 평가받는다”면서 “자산매각 등에 대해 채권단이, 생각보다 낮은 가격을 받는 일이 없도록 충분한 시간을 주겠다고 배려해준 만큼 다른 자산매각 건에 대해서도 최선의 결과가 나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가영 기자  |  young@econovill.com  |  승인 2020.06.29  13:46:01
이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이가영, #강원도, #컨소시엄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