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롯데제과, '롯데자이언츠'에 선수용 맞춤 껌 제공경기력 향상에 도움 주고자 롯데자이언츠 전준우, 마차도 선수 등 9명에 맞춤형 껌 전달
▲ 롯데중앙연구소 이경훤 소장이 롯데자이언츠에 선수용 맞춤 껌을 전달하고 있다. 출처=롯데제과

[이코노믹리뷰=박자연 기자] 롯데중앙연구소와 롯데제과는 지난 6월 26일, 롯데자이언츠에 선수용 맞춤 껌을 특수 제작하여 전달했다고 밝혔다.

롯데중앙연구소와 롯데제과는 롯데자이언츠의 올 시즌 성적 향상을 기원하며 지난 4월 개막을 앞두고 5명의 선수용 맞춤 껌과 선수단 전용 껌을 특수 제작, 제공한 바 있다. 이는 껌을 통해 선수들의 근력 강화 및 집중력 향상, 스트레스 감소 등 운동 능력 향상을 돕기 위한 취지이며, 이번 2차로 전달한 껌에는 전준우, 마차도, 서준원, 스트레일리, 샘슨 등 9명의 선수용 맞춤 껌이 포함되어 있다.

롯데중앙연구소는 이번 선수용 맞춤 껌 제작을 위해 약 8개월 간의 선호도 조사 및 개발 과정을 거쳤으며 사전에 연구원들과 롯데자이언트 선수들과의 면담을 통한 개개인의 껌에 대한 선호도를 조사했고 그 결과로 물성의 강도, 맛, 크기 등에 대한 세부 정보를 취합해 맞춤형 껌을 제작했다.

이번 맞춤형 껌 제작에 참여한 롯데중앙연구소 Sweet 연구팀은 “선수들 개별 면담 및 기호 조사를 통해 각 선수마다 기호의 차이를 최대한 반영해 최적의 껌을 제작하려고 했으며 껌 저작의 긍정적 효능을 통해 경기력 향상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의견을 밝혔다.

한편 롯데중앙연구소와 롯데제과는 껌 저작의 다양한 효능을 임직원에게 알리고자 껌을 씹으며 회의하는 문화 조성, 출 퇴근 시 껌 씹기 등 다양한 저작 관련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박자연 기자  |  nature@econovill.com  |  승인 2020.06.29  09:47:40
박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자연, #수단, #세부, #수용, #자이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