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금융
1분기순익 생보 38% 격감, 손보 4% 감소 '선방'보험영업손실 확대 속 투자영업이익 증가로 그나마 메워

[이코노믹리뷰=권유승 기자] 보험사 올 1분기 당기순이익이 보험영업손실 확대에 26% 이상 감소했다. 생명보험사는 주가하락으로 인한 보증준비금 전입액이 증가해 손실폭이 컸다. 손해보험사는 고액사고 및 사업비 증가로 순익이 소폭 감소했다.

26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보험사 올 1분기 순익(잠정치)은 1조4662억원으로 전년 동기 1조9827억원 대비 26.1% 감소했다.

이 기간 생보사의 순익은 778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8.4% 줄었다. 투자영업이익은 증가했으나, 주가하락으로 인한 보증준비금 전입액 증가(1조 9735억원↑) 등으로 보험영업손실이 크게 확대(△2조 1183억원)된 탓이다.

손보사의 순익은 688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3% 감소했다. 화재 등 고액사고 증가(일반보험) 및 사업비 증가(장기보험) 등으로 보험영업손실이 확대(△2775억원)된 영향이다.

▲ 출처=금융감독원

같은 기간 보험사 수입보험료는 50조3718억원으로 전년 동기(47조3765억원) 대비 6.3% 증가했다. 생보사는 26조445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9% 증가했다.

저축성(764억원↑), 보장성(4885억원↑) 및 퇴직연금 등(5283억원↑)은 증가했으나 해약·미납 증가로 변액보험은 감소(1023억원↓)했다.

손보사의 수입보험료는 23조926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9.1% 증가했다. 장기(7944억원↑), 자동차(4096억원↑), 일반(4168억원↑) 및 퇴직연금 등(3836억원↑) 원수보험료 규모가 6.1~17.6% 상승했다.

보험사 1분기 총자산이익률(ROA)과 자기자본이익률(ROE)은 0.47% 및 4.57%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0.21%포인트, 2.31%포인트 하락했다. 지난 3월말 총자산은 1241조8249억원으로 전년 동월말 대비 5.2% 증가했다.

금감원은 "보험산업을 둘러싼 대내외 리스크가 증대되고 있어 국내외 금리·주가·환율 등 금융시장의 변동성에 대한 점검을 지속하는 한편, 보험사의 건전성 악화를 초래하는 무분별한 상품개발, 변칙적 영업경쟁 및 부실한 자산운용 등에 대한 상시감시를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권유승 기자  |  kys@econovill.com  |  승인 2020.05.26  12:00:00
권유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권유승, #투자, #자동차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