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포토뉴스
[Story포토] 링컨, 력셔리 소형SUV '올-뉴 코세어' 국내 상륙

[이코노믹리뷰=임형택 기자]

▲ 올-뉴 코세어(All-New Corsair). 사진=임형택기자

링컨세일즈서비스코리아(이하 링컨코리아)는 지난 19일 정교한 디자인에 정제된 파워트레인, 첨단 기술이 집약된 럭셔리 콤팩트 SUV 올-뉴 코세어(All-New Corsair)를 국내 시장에 선보였다.

▲ 사진=임형택기자

여행을 뜻하는 라틴어 커서스(Cursus)에서 이름을 따온 링컨 코세어는 노틸러스, 에비에이터에 이어 링컨의 럭셔리 SUV라인업을 완성하는 콤팩트 SUV다. 코세어는 링컨 SUV의 핵심 컨셉인 ‘고요한 비행(Quiet Flight)’을 표방해 안정감있는 주행 및 정숙성으로 비행기 일등석에 탄 듯한 경험을 구현하되, 스타일면에서는 조금 더 역동적인 곡선의 디자인을 적용해 보다 더 젊은 세대를 타겟으로 설계됐다.

링컨 코세어는 콤팩트SUV에서는 경쟁력 있는 2.0터보차지 GTDI I-4 엔진이 탑재됐다. 이는 사륜 구동 시스템과 조화를 이뤄 최고출력 238마력, 38.7kg.m 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또한 8단 셀렉트시프트(SelectShift®) 자동 변속기는 역동적이면서도 안정적인 주행을 가능하게 한다. 또한 코세어는 주행 환경에 따라 익사이트(Excite), 컨저브(Conserve), 노멀(Normal), 슬리퍼리(Slippery), 딥 컨디션(Deep Conditions) 등 5가지 드라이브 모드를 지원한다.

링컨 코세어는 콤팩트 SUV임에도 불구하고 여유있는 공간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전장 4,585mm, 전폭 1,885mm이며, 특히 2열 레그룸의 슬라이딩 시트로 더 많은 공간을 확보할 수 있다. 또한 폴딩기능이 추가돼 뒷좌석을 접을 시 추가 적재공간을 확보, 주말 가족여행을 위한 짐을 넣기에 충분하다. 2열은 60/40 폴드 시트가 적용됐으며, 뒷좌석은 이지폴드 기능으로 간편하게 접을 수 있다. 또한, 넓은 전동 파노라마 비스타 루프는 운전자에게 개방감을 주어 더욱 편안한 실내 공간을 느낄 수 있게 했다.

링컨 코세어는 리저브 단일 트림으로 판매되며, 가격은 부가세 포함 5640만원(개소세 인하분 적용)이다.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임형택 기자  |  ooyt12@econovill.com  |  승인 2020.05.25  15:30:35
임형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임형택, #SUV, #링컨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