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삼성, "밖에서만 보세요" 아웃도어 TV 더 테라스 눈길TV 에브리웨어

[이코노믹리뷰=최진홍 기자] 삼성전자가 21일(현지시간) 미국에서 ‘2020년형 라이프스타일 TV’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고 아웃도어 TV를 표방하는 ‘더 테라스(The Terrace)’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더 세로의 해외시장 진출도 이뤄지는 한편, 아웃도어 TV라는 다양한 가능성을 타진한다는 설명이다,

더 테라스는 주택 내 야외 공간을 활용해 식사나 모임을 즐기는 북미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해 기획된 제품이다. QLED 4K 디스플레이를 적용했으며 IP55 등급의 방진방수 기능을 갖췄다. 다양한 날씨 조건에서 사용할 수 있고 실외에서도 댁내에서 시청하던 미디어를 편리하게 볼 수 있는 연결성을 제공한다.

▲ 출처=삼성전자

2000니트(nit) 밝기와 눈부심 방지(Anti-reflection) 기술, 외부 조도에 따라 자동으로 최적의 화면 밝기를 조정해 주는 어댑티브 픽처(Adaptive Picture) 기능도 지원해 아웃도어 TV의 존재감을 자랑한다는 설명이다.

더 테라스는 이달 말 미국과 캐나다에서 55ㆍ65ㆍ75형의 3가지 사이즈로 우선 출시되며, 연내 타 지역에도 도입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더 테라스와 함께 전용 사운드바인 ‘더 테라스 사운드바(The Terrace Soundbar)’도 출시한다.

더 테라스는 실내는 물론 실외까지 TV 사용자 경험을 이어가려는 전략 중 하나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한종희 사장은 쇼케이스 영상을 통해 “더 테라스는 소비자가 원하는 모든 공간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제약없이 즐길 수 있도록 한다는 ‘스크린 에브리웨어(Screens Everywhere)’의 비전을 담은 제품”이라며 “실내뿐 아니라 실외에서까지 홈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극대화해 라이프스타일 TV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진홍 기자  |  rgdsz@econovill.com  |  승인 2020.05.22  09:23:04
최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진홍, #미국, #제약, #캐나다, #삼성전자, #전략, #QLED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