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BIO
제넥신 면역항암제 '하이루킨-7', 중국 임상2상 승인나스닥 상장사 아이맵과 공동연구로 진행

[이코노믹리뷰=최지웅 기자] 제넥신은 면역항암제로 개발중인 하이루킨-7(GX-I7)이 교모세포종 적응증으로 중국 식약처(NMPA)로부터임상2상 승인을 획득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중국 임상2상시험은 제넥신으로부터 하이루킨-7의 중국 권리를 취득한 미국 나스닥상장사인 아이맵과 공동연구로 진행될 예정이다.

아이맵은 지난 2017년 12월에 T 세포 증식에 필수불가결한 인터루킨-7을 제넥신 원천기반 기술인 hyFcTM에융합한, 지속형 T 세포 증강제인 하이루킨-7의 면역항암제로서의 가치에 주목하여 총 5억4800만 달러(약 6000억원)를 지불하는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하고 중국에서 말기 고형암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을 진행하고 있다.

교모세포종(GBM)은성장속도 및 전이속도가 빠른 악성 뇌종양으로 치료가 매우 어렵고 타 암과 비교시 생존율도 현저히 낮은 암이다. 특히표준치료요법으로, 수술에 이어 화학방사선치료가 진행되는데, 대부분의교모세포종 환자들은 항암치료 중 T 세포 결핍증(림포페니아)에 빠지게 되며, 이러한 T 세포결핍 환자들은 치료 후 생존 기간이 정상 수치의 T 세포를 유지하는 환자들보다 상당히 짧다. 하이루킨-7은 뇌종양 환자에서 T 세포 수치를 정상화시킴으로서, 보조 항암화학요법제와의 병용시 강력한 치료 시너지를 발휘하여, 치료가 어려운 교모세포종 환자들의 생존기간을 늘릴 수 있게 하는 혁신적인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제넥신 성영철 회장은 “교모세포종은악성 뇌종양인 동시에 희귀암인데 중국은 신규 교모세포종 환자 수가 월등히 많아, 빠른 환자 모집을 통해하이루킨-7의 병용치료효능을 신속히 검증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하며, 아이맵과는 다년간 구축된 굳건한 파트너십과 우수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본 공동임상연구에서 성공적인 결실을 맺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특히 이번 연구는 T 세포 결핍증 회복 효과를 통한 항암치료효능 극대화를 목표로 하기에, 하이루킨-7의 면역항암제 뿐 아니라 T 세포 결핍증 치료제로서의 상용화에도한 발 더 다가갈 수 있게 하는 임상시험이다.

아이맵은 올해 초 나스닥에 상장되었으며 하이루킨-7 임상개발 뿐 아니라 지속형 성장호르몬(GX-H9)의 중국 임상3상시험을 소아성장호르몬결핍증 환자를 대상으로 추진하고 있다.

최지웅 기자  |  jway0910@econovill.com  |  승인 2020.05.21  22:11:57
최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지웅, #미국, #중국, #치료제, #나스닥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