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갤노트20, 논란있던 100배 줌 빠지나1억 화소 살릴 듯

[이코노믹리뷰=최진홍 기자]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20 초기 디자인 버전으로 보이는 랜더링 이미지가 공개됐다.

GSM아레나는 20일 IT 전문가 아이스유니버스(@IceUniverse)가 공유한 이미지를 통해 갤럭시노트20으로 추정되는 이미지를 공개했다.

후면 카메라가 눈길을 끈다. LG 벨벳이 물방울 디자인 후면 카메라로 무장했다면, 갤럭시노트20 후면 카메라는 수직으로 떨어지는 3개의 동일한 크기 카메라가 배치되어 있다. 전면 디스플레이 상단 가운데에는 작은 구멍을 만들어 카메라를 배치했고, 외향은 다소 각진 형태다.

▲ 출처=갈무리

갤럭시노트20 최상위 모델에는 1억800만 화소 카메라가 지원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인다. 다만 갤럭시S20 울트라에 들어간 100배 스페이스 줌 기능은 빠질 것으로 예상된다. 손떨림 기능으로 무장했지만 갤럭시S20 울트라의 100배 줌 기능이 생각보다 호평을 받지 못하자 이를 과감하게 제거한 것으로 보인다.

샘모바일은 비슷한 소식을 전하며 비행시간거리측정(ToF) 카메라가 없을 것으로 봤고 배터리 용량은 전작 대비 다소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갤럭시노트20 일반 모델에는 5000만 화소가 유력하다는 말이 나온다. 사실이라면 아이소셀GN1일 가능성이 높다. 아이소셀 GN1은 하나의 화소(Pixel)에 두 개의 포토 다이오드를 배치하는 '듀얼 픽셀(Dual Pixel)' 기술과 4개의 인접 픽셀을 하나로 묶는 '테트라셀(Tetracell)' 기술을 동시에 적용해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최진홍 기자  |  rgdsz@econovill.com  |  승인 2020.05.21  12:01:36
최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진홍, #삼성전자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