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BIO
메디포스트, 차세대 골관절염 치료제 ‘SMUP-IA-01’ 임상 순항고효능 줄기세포 이용 주사형 치료제 임상 1상 12명 투약 완료
▲ 메디포스트 연구원이 연구를 하고 있다. 출처=메디포스트

[이코노믹리뷰=황진중 기자] 메디포스트가 개발 중인 차세대 골관절염 치료제 임상이 순항하고 있다.

메디포스트는 21일 2세대 줄기세포치료제로 개발 중인 주사형 무릎골관절염치료제 ‘SMUP-IA-01’의 임상1상 환자 투약을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임상1상 시험에서는 경증~중등증(K&L grade 2~3)의 무릎골관절염 환자 12명을 용량별(저용량3명, 중용량3명, 고용량6명)로 나눠 약물을 투입한 뒤 안전성과 잠재적 유효성을 평가하게 된다.

관절강 내 1회 주사 투여한 뒤 6개월의 관찰 기간을 거치게 된다. 메디포스트는 투여 후 6개월이 지난 임상 참여 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5년 장기추적임상시험도 지난달 시작했다.

메디포스트는 수년 전부터 주사형 골관절염치료제 개발 기술인 스멉셀(SMUP-Cell)을 차세대 성장 동력으로 낙점하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스멉셀 기술을 이용하면 작은 크기의 고효능 줄기세포를 선별해 좋은 특성을 유지하는 특정 환경에서 배양한 뒤, 바이오리액터를 이용한 대량생산이 가능하다.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최근 전염병 우려에도 환자 등록과 투여까지 당초 계획대로 순조롭게 진행된 것은 환자들의 높은 기대감이 반영된 결과”라면서 “올 연말까지 임상시험을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황진중 기자  |  zimen@econovill.com  |  승인 2020.05.21  10:19:29
황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황진중, #바이오, #치료제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