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코로나19
BGF로지스, 김포상온센터 직원 코로나19 확진편의점 CU, 일부지역서 상품입고 차질
▲ BGF리테일 CI

[이코노믹리뷰=김덕호 기자] BGF리테일이 운영하는 'BGF로지스 김포상온센터' 근무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BGF로지스는 오후 2시 센터를 긴급폐쇄하고, 방역을 시행중이다.

20일 BGF리테일에 따르면 확진자는 인천에 거주하고 있으며, 상품 분류 및 포장을 담당하고 있다. 지난 19일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했고, 이후 자가격리하며 출근을 하지 않았다. 다만 20일 물류센터가 가동 중단되면서 편의점 CU의 물류 공급에 차질이 생겼다.

BGF리테일 관계자는 "철저한 방역 작업이 이뤄지고 있고, 함께 근무한 직원들에 대한 조사도 병행된다"라며 "인근에 위치한 인천, 부천 상온센터에서 김포상온센터 처리 물량을 지원하면 21일부터는 물류가 정상화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덕호 기자  |  pado@econovill.com  |  승인 2020.05.20  17:21:06
김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김덕호, #인천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