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BIO
메디포스트, 제대혈 장기 보관 인기.. 2만명 돌파셀트리 제대혈은행 신규 가입자 50% 이상 장기 보관 선택
▲ 메디포스트 제대혈은행. 출처=메디포스트

[이코노믹리뷰=최지웅 기자] 메디포스트(대표 양윤선)는 제대혈은행 '셀트리'의 40년 생애전환기 이상 장기보관 프로그램 누적 가입자 수가 2만 명을 돌파했다고 29일 밝혔다.

제대혈은 출산 시 단 한 번 얻을 수 있는 탯줄과 태반에 존재하는 혈액으로, 줄기세포가 풍부하게 들어있어 난치병 치료에 활용되고 있다.

메디포스트에 따르면 2010년 업계 최초로 제대혈 장기 보관 상품을 선보인 이래 올해 1분기에도 신규 가입자의 50% 이상이 장기 보관을 선택하는 등 꾸준히 가입자가 늘고 있다. 이는 제대혈 치료 범위 확대와 함께 2011년부터 '제대혈 관리 및 연구에 관한 법률'이 시행돼 제대혈 보관에 대한 안전성과 고객 신뢰가 반영된 결과다.

셀트리 제대혈은행은 지난 17일 질병관리본부가 국내 제대혈은행에 대해 2년마다 실시하는 '2019 제대혈 관리업무 심사 평가' 결과에서 '적합' 판정을 받았다. 질병관리본부의 발표에 따르면 총 17개 제대혈은행의 2019년 12월 현재 전체 보관 건수는 51만3652건(가족 46만8221건, 기증 4만5430건)이다.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20년 간 쌓아온 신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장기 보관을 선택하는 예비맘들이 안심하고 가족 제대혈을 보관할 수 있도록 품질 및 안전성 관리에 더욱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업계 리딩 업체로서 소중한 생명자원인 제대혈이 안타깝게 버려지는 일이 없도록 제대혈의 보관 가치를 앞으로도 적극 홍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지웅 기자  |  jway0910@econovill.com  |  승인 2020.04.29  11:59:53
최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지웅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