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인사/부음
SPC삼립, 황종현 신임 대표이사 선임신성장동력 확보에 주력해 미래 경쟁력을 강화할 것
▲ SPC삼립 황종현 대표이사(왼) SPC GFS 안지용 대표이사(오). 출처=SPC삼립

[이코노믹리뷰=박자연 기자] SPC삼립은 황종현 사장을 새 대표이사로 선임한다고 27일 밝혔다.

황종현 사장은 30여 년간 동원그룹에서 다수의 M&A를 수행한 영업·마케팅 전문가로 동원F&B 유가공 본부장을 역임하면서 동원의 유가공 사업을 크게 성장시킨 바 있다. 최근에는 삼진어묵의 대표이사로 제조법인 삼진식품과 유통법인 삼진어묵의 국내 사업을 총괄했다.

황종현 사장은 “식음료업에 대한 경험과 열정을 바탕으로 SPC삼립이 종합식품기업으로서 더욱 성장, 발전하도록 힘쓰겠다”면서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신성장동력 확보에 주력해 미래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SPC그룹의 식품유통 전문 회사인 SPC GFS도 26일부로 안지용 부사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안지용 대표이사는 삼정회계법인을 거쳐 웅진그룹 기획조정실장, 웅진코웨이 대표이사를 역임한 경영관리, 전략기획 분야 전문가다. 안지용 대표이사는 그룹 내 구매와 물류를 통합 관리하며 그룹 중장기 성장의 발판이 될 SPC GFS의 경쟁력을 강화할 적임자로 발탁됐다.

박자연 기자  |  nature@econovill.com  |  승인 2020.03.27  11:17:36
박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자연, #전략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