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부동산
캠코, 충남서 첫 생활 SOC 복합개발 나서120억원 규모 아산시 복합공영주차타워 위탁개발
주민편의 제고와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이코노믹리뷰=신진영 기자]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충청남도 아산시와 약 120억원 규모의 ‘아산시 용화지구 주차전용건축물 공유재산 위탁개발 사업을 위한 위․수탁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캠코가 충남에서 추진하는 첫 공유재산 위탁개발 사업이다. 주차난 가중지역에 공영주차장과 근린생활시설을 건립하는 사업으로, 생활SOC 복합개발을 통해 주민편의 제고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는데 의의가 있다.

캠코가 초기 사업비를 조달하고 임대수입과 주차장 운영수입 등으로 아산시가 개발비용을 장기 상환하는 구조이다. 이를 위해 캠코는 사업비 약 120억원을 투입해 아산시 용화지구 내 2곳(용화동 971번지, 1143번지)에 공공주차시설 각 93면, 95면과 근린생활시설로 구성된 지상 4층 규모의 복합공영주차타워를 2021년 말까지 준공할 예정이다.

남궁 영 캠코 공공개발본부장은 “이번 사업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지역주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며 “정부의 생활SOC 투자를 확대ㅎ 공공자산 가치 제고를 통한 국민편익 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캠코는 지난 2005년부터 국‧공유재산 위탁개발사업 33건을 성공적으로 완료했으며, 현재 1조1472억원 규모 29건의 개발사업을 진행중이다.

▲ 아산시 복합공영주차타워 위탁개발사업 개요 자료=캠코

신진영 기자  |  yoora29@econovill.com  |  승인 2020.03.26  15:17:35
신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신진영, #한국, #충청남도, #투자, #캠코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