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금융
무디스 "부산·대구·경남·제주은행 신용등급 하향 대상"IBK기업은행, IBK투자증권도 하향 조정 검토

[이코노믹리뷰=장영일 기자] 부산은행, 대구은행, 제주은행, 경남은행의 신용등급이 내려갈 전망이다.

국제 신용평가회사 무디스는 이들 4개 은행의 신용등급을 하향 조정 검토 대상에 올렸다고 25일 밝혔다.

현재 무디스는 4개 은행에 장기 은행예금등급 'A2'를 부여하고 있다.

무디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충격과 심각성으로 인한 한국의 경제성장 둔화 전망과 이들 은행의 신용도가 약화할 리스크를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4개 지방은행은 코로나19 확산의 직접적 피해 지역이거나 관광, 서비스, 식음료, 유통업종 중소기업에 대한 익스포저(위험노출액)가 커 자산 건전성이 약화할 수 있다"고 진단했다.

또 무디스는 IBK기업은행에 대해 장기 은행예금등급(Aa2), 선순위 무담보 채권등급(Aa2)과 등급전망 '안정적'을 유지했지만 독자신용도(baa2)를 하향 조정 검토에 대상에 올렸다.

IBK투자증권의 외화표시 장기 신용등급(A1)과 단기 기업신용등급(P-1)도 하향 조정할 계획이다.

무디스는 "기업은행은 코로나19 확산 영향에 취약한 중소기업에 대한 익스포저가 커 자산 건전성 약화로 이어질 수 있다"며 "IBK투자증권은 모기업 기업은행의 지원 능력이 약해질 가능성, 금융시장 변동성이 커지는 가운데 수익성이 약해질 가능성을 고려했다"고 밝혔다.

장영일 기자  |  jyi78@econovill.com  |  승인 2020.03.25  13:28:14
장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장영일, #부산은행, #대구은행, #제주은행, #경남은행, #한국, #대구, #부산, #제주, #신용평가, #무디스, #IBK투자증권, #투자, #하향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