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코로나19
[코로나19] 미국 감염자 5만명 돌파…사망자 최소 646명미국 인구의 44% 자택대피령
▲ 출처=이코노믹 리뷰(DB)

[이코노믹리뷰=이소현 기자]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5만명을 넘어섰다. 미국 내 감염병 확산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진단검사가 확대 시행되면서, 신규 감염자가 하루 7000명씩 발생하는 추세다.

24일(현지시간) CNN 방송은 미국 코로나19 감염자가 5만76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전날 대비 6800여명이 늘어난 것이다. 누적 사망자도 646명으로 집계되며 전날대비 120여명 증가했다.

미 존스홉킨스대학에 따르면 미국의 코로나19 감염자는 이날 오전 기준 5만206명이다. 특히 코로나19의 새로운 발원지로 떠오른 뉴욕주는 2만5665명이 확진을 받았다. 하루 새 감염자 4700여명이 추가 확인된 것이다. 이는 세계에서 6번째로 감염자가 많은 이란(2만4811명)과 비슷한 수준이다.

현재 미국의 최소 13개 주와 13개 지방잔체가 자택대피령을 내렸다고 CNN은 보도했다. 이에 따라 미국 전체 인구의 44%에 해당하는 1억4452만명은 이번 주 중반까지 집에 머물러야 한다. 이러한 대응은 3개 주와 8개 지방단체로 확대될 예정이다.

앞서 세계보건기구(WHO)는 “미국이 코로나19의 새로운 진원지가 될 가능성이 있다”고 경고한 바 있다.

이소현 기자  |  leeso17@econovill.com  |  승인 2020.03.25  10:09:18
이소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이소현, #미국, #CNN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