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TBT, 음재훈 트랜스링크 캐피탈 공동 창업자 영입어드바이저로 영입

[이코노믹리뷰=최진홍 기자] 벤처캐피털 TBT가 실리콘밸리의 대표적인 한국계 벤처투자자인 음재훈 트랜스링크 캐피탈 공동 창업자를 어드바이저로 영입했다고 23일 밝혔다.

▲ 음재훈 대표 . 출처=TBT

음재훈 어드바이저는 맥킨지 컨설턴트 출신으로 스탠포드대 경영대학원에서 경영학석사(MBA)를 이수한 후 미 실리콘밸리에서 20년간 활동했다. 벤처기업 다이얼패드를 거쳐 싱가포르의 국부펀드 테마섹이 만든 벤처투자사인 버텍스매니지먼트 실리콘밸리 사무소에서 활동한 후 2003년에는 삼성벤처투자 미주 사무소를 설립한 바 있다.

2007년에는 실리콘밸리와 한국, 일본, 대만, 중국 등 아시아를 연결하는 벤처투자회사인 트랜스링크 캐피탈을 운영하며 실리콘밸리 투자자로 활동해 왔다.

임정욱 TBT 공동대표는 “음재훈 대표의 폭넓은 실리콘밸리 투자자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글로벌시장에 도전하는 TBT 포트폴리오사에 실리콘밸리로의 연결과 조언을 기대한다”며, “또한, TBT가 실리콘밸리의 뛰어난 한인 창업자들을 발굴해 투자하는데도 큰 도움을 주실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진홍 기자  |  rgdsz@econovill.com  |  승인 2020.03.23  10:32:59
최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진홍, #일본, #중국, #포드, #한국, #싱가포르, #대만, #투자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