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포토뉴스
[코로나19/ER포토] 명동성당 189년만에 미사중단26일부터 3월 10일까지 14일간 미사중단 결정

[이코노믹리뷰=임형택 기자]

▲ 지난 2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서울 명동성당을 포함한 천주교 서울 대교구가 미사를 포함한 모든 공개행사를 전면 중단하기로 했다. 사진=임형택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서울 명동성당을 포함한 천주교 서울 대교구가 미사를 포함한 모든 공개행사를 전면 중단하기로 했다. 천주교 서울 대교구가 미사를 중단하는 것은 전신인 조선 대목구가 1831년 설정된 이후 처음이다.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사진=임형택기자
▲ 서울 중구 명동 거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사진=임형택기자
▲ 서울 중구 명동 거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사진=임형택기자
▲ 서울 중구 명동 거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사진=임형택기자

임형택 기자  |  ooyt12@econovill.com  |  승인 2020.02.27  14:20:45
임형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임형택, #서울, #천주교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