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기업 소식
대한항공, 객실승무원 코로나19 확진 판정오후 5시부터 IOC센터 폐쇄
▲ 출처=대한항공

[이코노믹리뷰=이가영 기자] 대한항공 객실승무원이 신종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25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객실승무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이날 오후 방역을 위해 인천국제공항 오퍼레이션 센터(IOC·Incheon Operation Center)를 폐쇄한다고 공지했다.

폐쇄 기간은 25일 오후 5시부터 추후 공지 시까지다.

대한항공은 임시 절차에 따라 제2여객터미널에서 쇼업(Show Up·비행 준비를 위해 지정된 곳에 출근하는 것을 일컫는 용어)하고, 비행 전 합동 브리핑은 기내에서 실시하기로 했다.

이가영 기자  |  young@econovill.com  |  승인 2020.02.25  12:45:36
이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이가영, #대한항공, #인천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