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GS홈쇼핑, 작년 영업익 1201억원…전년 대비 12.6%↓모바일 쇼핑 취급액 14.3% 증가, TV쇼핑은 7.4% 감소
   
▲ GS홈쇼핑 본사 전경. 출처=GS홈쇼핑

[이코노믹리뷰=박자연 기자] 지난해 GS홈쇼핑의 영업이익이 전년보다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매출은 11.3% 증가했지만,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감소했다. 채널별로는 모바일 쇼핑이 강세를 보였고, TV쇼핑은 역시나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GS홈쇼핑은 지난해 연간 취급액이 4조 2822억원으로 전년대비 0.8% 증가했다고 14일 밝혔다. 매출액은 1조 1946억원으로 11.3% 늘었고, 영업이익은 1201억원으로 12.6% 줄었다. 당기순이익은 1066억원으로 11.6% 감소했다.

채널별로는 모바일 쇼핑 취급액이 2조 2946억원으로 14.3% 증가하며 전체 성장세를 이끌었다. 모바일 쇼핑이 전체 취급액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53.6%에 이른다. 같은 기간 TV쇼핑 취급액은 5224억원으로 7.4% 감소했다.

GS홈쇼핑은 고객 니즈와 쇼핑 트렌드 변화에 발맞춰 사업 역량을 재빠르게 모바일 중심으로 옮긴 바 있다. 지난해 연간 기준으로 모바일 취급액은 TV쇼핑을 첫 추월한 후,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GS홈쇼핑 모바일 앱 다운로드 수는 3500만(중복 제외)에 이른다.

한편, GS홈쇼핑의 지난해 4분기(10~12월) 취급액은 1조809억원으로 전년 대비 1.9% 감소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3285억원으로 10.2% 늘었으나, 영업이익은 294억원으로 28.6% 줄어들었다. 예년보다 따뜻한 겨울 날씨로 겨울의류 매출이 다소 부진한 데 따른 영향을 받았다.

GS홈쇼핑 관계자는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 니즈를 파악하고, 경쟁력 있는 상품 소싱을 통해 모바일 중심의 성장세를 추구할 예정이다"면서 "국내외 벤처 및 글로벌 브랜드 투자를 통해 뉴커머스 성장 기회 또한 지속 발굴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박자연 기자  |  nature@econovill.com  |  승인 2020.02.14  16:17:27
박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자연, #투자, #GS홈쇼핑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