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소비자
롯데리아, 업계 최초 식물성 패티 ‘미라클버거’ 출시고기 없이 고기 맛이 나는 햄버거로 동물성 성분 Free
▲ 롯데리아의 식물성 패티 '미라클버거' 제품. 출처=롯데GRS

[이코노믹리뷰=박자연 기자] 롯데리아가 국내 프랜차이즈 업계 최초로 식물성 패티, 빵, 소스로 만든 '미라클버거'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미라클버거는 ‘Not Beef, But veef’라는 컨셉으로 고기 없이 고기 맛이 난다는 의미로 미라클버거로 이름을 정하게 되었다. 패티는 콩 단백질과 밀 단백질을 최적의 비율로 조합 시켜 고기의 식감을 그대로 재현했다. 또한 소스는 달걀 대신 대두를 사용해 고소한 맛을 증가시켰고, 빵도 우유 성분이 아닌 식물성 재료로 만들어 동물성 재료가 전혀 들어가지 않은 버거이다.

'미라클버거'는 숯불갈비양념 맛과 어니언의 풍미가 어우러진 한국적인 맛이 특징으로 단품 가격 5600원, 세트 7400원이다. 신제품 출시를 기념하여 오늘부터 3일간 ‘롯데잇츠(LOTTE EATZ)’앱을 통해 미라클버거 세트를 34% 할인(4900원) 된 가격에 쿠폰 구매를 할 수 있다.

롯데리아 관계자는 “국내 외식업계에 윤리적 소비에 관심을 두는 소비자가 늘어나면서 미래 먹거리로 주목받는 시장 트렌드를 반영하였다”면서 “환경과 건강을 생각하는 다양한 식물성 대체 햄버거를 즐길 수 있도록 지속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박자연 기자  |  nature@econovill.com  |  승인 2020.02.13  09:50:00
박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자연, #한국, #롯데리아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