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금융상품 박사되기
AI가 포트폴리오 구성, 선진국 자산+금ETF 투자[금융상품 박사되기]‘신한BNPP SHAI네오자산배분펀드’

수익·위험 최적화 포트폴리오 구성 운용

목표수익률 6% 내외 수익 추구

최대 하락률 10% 이하 유지

위험배분(Risk budgeting)기법 활용 위험 관리

[이코노믹리뷰=진종식 기자] 인공지능(AI: Artificial Intelligence) 자문을 바탕으로 수익·위험 최적화 포트폴리오를 구성하여 안정적인 장기 수익을 추구하는 펀드가 출시되어 투자자들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신한BNPP자산운용은 선진국 주식과 채권, 금 관련 상장지수펀드(ETF)에 투자하여 목표수익률(6%) 내외의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하는 ‘신한BNPP SHAI네오(NEO)자산배분펀드’를 출시했다.

‘신한BNPP SHAI네오(NEO)자산배분펀드’는 신한BNPP자산운용의 자회사인 신한AI의 투자자문 플랫폼인 NEO를 활용 글로벌 선진국 주식과 채권, 원자재에 대한 비중을 조절해 포트폴리오를 구성하여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하는 펀드이다.

이 펀드의 특징은 투자 자산의 배분을 가장 진화한 인공지능(AI) 기술인 딥러닝(Deep Learning)과 강화학습(Reinforcement)을 적용하여 수익성과 안정성을 충족시키는 ‘수익·위험 최적화’의 자산배분으로 포트폴리오를 구성하는 점이다.

펀드의 투자포인트는 신한 AI의 선진 AI 기술과 신한BNPP자산운용의 위험관리 시스템의 조합을 통해 선진국 주식, 채권과 금 ETF에 투자하여 AI기술을 활용한 전략적 자산배분을 통해 위험 대비 수익을 극대화하는 점이다.

포트폴리오(자산구성)은 수익성과 안정성, 일관성을 유지할 수 있는 투자 방향성에 따라 ▶수익성은 연 6% 내외의 목표수익을 추구하며 ▶안정성은 최대 하락률 10% 수준을 유지하고 ▶일관성 유지를 위해서는 전체 투자자산 중 위험자산인 주식 비중을 40% 이내로 유지하여 수익·위험 최적화의 자산 배분을 실시한다. 또한 체계적인 위험관리를 위해 위험배분(Risk budgeting)기법을 활용하여 포트폴리오 위험은 모니터링을 통해 관리하며, AI 모델의 성과에 대한 손익을 관리한다.

여기에 글로벌 경제지표와 시장 지수, 실시간 뉴스, 보고서 등 과거 30년 동안 축적한 43만 건 이상의 정형 데이터와 1800만 건 이상의 비정형 데이터를 활용해 최적의 투자 포트폴리오를 제공한다.

펀드 운용전략은 투자 대상 자산을 미국,독일,영국, 일본 등 선진국 자산(주식,채권 등)과 금 ETF에 투자하여 운용한다. 자산 배분 전략에 의한 운용전략은 전략적 자산배분(SAA) 기법으로 주요 자산군 대상 최적화를 통한 기준에 따라 투자비중을 산정한다. 또 전술적 자산배분(TAA)으로 AI 모델에 근거한 자산과 국가 비중을 조정한다.

상품(MP) 선정은 자산과 국가별 최적 ETF를 선별하여 MP를 구축한다. 선정된 상품 모델(MP)은 분기별로 AI 모델 유효성에 대한 검증을 실시하고 수시로 특별한 국면 전환에 대한 의견이 있을 경우 모델을 변경한다. 펀드 운용(AP)은 AI 시그널과 시장 상황을 고려하여 펀드를 운용한다.

이 펀드의 위험등급은 3등급으로 다소 높은 위험 수준에 해당하며 주요 투자위험은 증권 등의 가격변동위험, 시장위험, 파생상품 투자위험, 국가위험, 환율변동에 따른 위험, 리밸런싱 위험, 자산배분 위험, ETF 투자위험 등이 있다. 특히 자산배분 위험은 특정 자산의 손실이 확대되어 펀드 전체의 손실이 예측한 규모 이상으로 커지거나 수익이 기대에 미치지 못할 수 있어 일반 투자신탁에 비해 더 큰 변동성으로 투자원금의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김성훈 신한BNPP자산운용 글로벌투자운용본부 팀장은 “‘신한SHAI네오(NEO)자산배분펀드’의 AI 모델은 방대한 범위(정형 및 비정형)의 양질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운용하므로, 기존 로보어드바이저 펀드와는 차별화되는 알파고(또는 제로)와 같은 자기강화학습 알고리즘이 적용된 멀티 모델을 근거로 자산 비중을 산출한다” 면서“ 운용관리에서 AI의 모델을 통해 월간 리밸런싱으로 비중이 변경되며, 경우에 따라 일반적인 매니저의 의사결정보다 더 큰 폭의 비중 변경이 나타날 수 있는 특성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아무리 뛰어난 모델이라도 모든 상황에 적중할 수는 없기 때문에 모델이 잘못된 시그널을 줄 수는 있으나 ‘신한SHAI 네오자산배분펀드’는 딥러닝과 강화학습으로 자산배분을 하고, 수익·위험 최적화 관리 시스템을 통해 위험을 통제해 가며 운용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투자자 유의사항

▲이 펀드는 실적배당형 상품으로 예금보험공사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보호하지 않는다.
이 펀드는 운용결과에 따라 이익 또는 원금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그 결과는 투자자에게 귀속된다.
펀드 가입을 결정하기 전에 투자(간이)설명서를 잘 읽어보고 투자대상, 환매방법, 보수 등에 대해 정확하게 확인한 다음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
과거의 실적이 미래의 수익을 보장하지 않는다.
외화자산에 투자하는 펀드는 환율변동 등에 따른 위험으로 자산가치가 변동되거나 원금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진종식 기자  |  godmind55@econovill.com  |  승인 2020.02.09  16:16:32
진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진종식, #영국, #일본, #미국, #독일, #투자, #전략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